img.jpg

 

 

용과같이 극2 엔딩봤습니다

 

플레이 시간은 52시간으로 정말 간만에

 

긴 시간동안 게임했던 것 같네요

 

 

img.jpg

 

 

드래곤 엔진으로 바뀌고 나온 첫 용과같이 시리즈라

 

용과같이 제로와 극보다 더 좋은 그래픽으로 할 수 있었습니다

 

건물 내로 들어가거나 기물들을 부실 수 있는 등

 

전보다 더 높은 자유도를 보여줘서 정말 마음에 들었습니다

 

 

img.jpg
img.jpg

 

 

건물 내에 들어가거나 

 

건물 밖에서의 싸움이 음식점 건물에 영향을 미치는 등

 

이런 세세한 부분 덕분에 더 몰입할 수 있었던 것 같네요

 

 

 

 

img.jpg

 

 

용과같이 극2에서 가장 마음에 들었던건 서브퀘스트들이었습니다

 

제로와 극1에서보다 서브퀘스트의 퀄리티가 더 상향돼서 

 

훨씬 더 재밌게 했던 것 같네요

 

골프와 규칙을 모르는 장기 빼고는 거의 대부분 다 해본 것 같습니다

 

 

 

img.jpg

 

 

보디가드 미션의 등장은 새롭고 재밌었지만

 

후반으로 갈 수록 높아지는 난이도와 노가다 느낌이 나서 

 

좀 아쉬웠던 것 같습니다

 

 

 

img.jpg

 

 

비디오가 없어서 아쉬울 뻔 했는데

 

비디오보다 더 훌륭한 컨텐츠가 있더라고요 ㅋ 

 

 

img.jpg

 

 

서브 메인퀘스트 클랜 크리에이터..

 

제로때의 머니 아일랜드보다는 괜찮았지만

 

중반부터 그냥 자동사냥 느낌이라 몰입감이 확 떨어졌던 것 같습니다

 

인공지능도 좋은 편은 아니라 아쉬움이 컸던 컨텐츠인 것 같습니다

 

 

img.jpg

 

 

용과같이 극2에서의 물장사 아일랜드는 최고였습니다

 

아쉬운 점은 플래티넘 캐릭터인데도 얼굴 구현을 심각하게 못했다는건데

 

그것 외에는 제로에서보다 더 상향된 모습을 보여줘서 정말 재밌게 한 것 같습니다

 

꾸밀 수 있는 옷도 전보다 더 늘어났고

 

캐릭터와 호감도 쌓아서 관련 서브퀘스트 하는 것도 많이 쉬워져서 

 

서브퀘스트 중에서 가장 재밌게 했던 것 같네요

 

 

 

 

img.jpg

 

 

이번에는 메인스토리를 완벽하다고 말할 수 없습니다

 

후반부의 반전 부분이 극1때와는 다르게 납득이 가지 않아서

 

메인스토리 전개에 좀 아쉬웠던 것 같네요

 

그 외의 스토리는 정말 감동적인 부분이 많아서 재밌게 했습니다

 

 

 

img.jpg

 

 

마지마 고로 외전은

 

메인스토리에서 설명이 필요했던 부분을 채워주었고

 

제로에서의 캐릭터와의 재회아닌재회를 하는 등 

 

짧지만 강렬한 인상을 주었던 것 같습니다

 

 

 

간만에 긴 시간동안 플레이했네요

 

제로때보다 전체적으로 발전된 모습을 보여줘서 정말 마음에 들었지만

 

메인스토리에서 납득이 안가는 부분이 있다는 점이 좀 아쉬워요...

 

그래도 게임 하는동안 재밌게 했기 때문에

 

개인적인 평점은 5점 만점 중 4.9점을 주고 싶습니다

글쓴이 사울팽님의 최신글
  1. 2020-11-18 01:02 이야기 > [루머?] 사이버펑크 2077 유출... *9
  2. 2020-11-06 18:16 게임 소식 > 갓폴 PS5 플랫폼 한국어판 출시 공식 결정 *3
  3. 2020-11-05 23:18 이야기 > 레데리 시작 *8
  4. 2020-11-03 20:44 게임 소식 > 다음주 에픽스토어 무료게임 변경 *2
  5. 2020-11-02 02:55 이야기 > 위쳐3 DLC - 블러드 앤 와인 엔딩과 후기 *5

Who's 사울팽

profile

Articles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