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잡담
2020.09.28 11:57

POE 3.12 강탈 리그 일주일

조회 수 607 추천 수 8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POE 3.12 리그 "강탈"이 지난 주에 열렸습니다

 

이번 리그 컨텐츠의 컨셉은 말 그대로 값어치 있는 물건들을 뺏어서 차지한다! 이런 느낌인데요

 

저는 원래 POE 시즌은 연달아 플레이 하지 않고 한 번씩 걸러서 플레이 하곤 했었는데

이번 트레일러를 보자마자 제법 맘에 들어서 이번 시즌은 저번 수확 리그에 이어서 연달아 플레이를

해봤습니다:)

 

 

3일차 즈음에 8각 사이러스까지 완료하고 강탈 컨텐츠를 몇 번 즐겨봤는데 생각보다 문제점이

아주 많았습니다 ..

 

sdd.png

 

일단 강탈을 하려면 "도둑 항구"라는 특정 지역으로 이동을 하여야 하는데 이 곳으로 가려면

"도둑 증표" 라는 특정 화폐가 필요합니다. *도둑 증표는 몹을 잡다보면 드랍됩니다

 

이걸 이용해서 포탈을 열어서 들어가는데 마을이나 은신처에서만 열 수 있고,

도둑 항구로 일단 가면 이동기 사용이 불가하고 은신처로의 포탈이 열리지 않아서

저 오른쪽 아래에 보이는 거점까지 걸어가서 은신처로 가야합니다 

 

그래서 강탈을 하고 있는동안 거래가 들어온다면 정말 정말 불편하게 됩니다.

 

심지어 시즌 열리고 처음 3일정도는 저 "보관함"에 유저들이 모여있게 되면 보관함이 열리지 않게

길막이 되어서 보관함 하나를 못 열어서 저기에 죄다 들러붙어 있는 진풍경이 벌어지기도....

 

겨우 비집고 들어갔다가 다른 유저한테 길막이 되는 바람에 보관함과 유저 사이에 껴본 적도

있습니다 ㅋㅋㅋㅋㅋㅋ 이게 무슨 90년대 게임도 아니고 길막이라니, 욕을 엄청 먹고 지금은

수정 되었습니다

 

sddd.png

[길막이 가능하자 벌어진 일. 입구를 틀어막고 통행료 요구ㅋㅋㅋㅋㅋㅋㅋ]

 

문제는 이 정도는 약과인 버그에 속한다는 것이죠!

 

강탈 트레일러를 보면 알 수 있지만 유저가 혼자 들어가서 후다닥 털고 나오는 것이 아닌

특정 NPC들을 데리고 가야하고 그들이 담당하는 역할이 있습니다

 

d2.png

 

들어가기 전에 루트를 확인하고 이 곳엔 뭐가 있으니까 니가 이걸 담당해라,

같은 식의 계획을 짜기도 합니다. 열심히 계획을 짜고 NPC들을 데리고 들어가서 문을 따라고 시켰는데

이 녀석들의 AI가 엄청나게 바보인게 바로 문제입니다... 

 

문 앞에서 탭댄스를 추면서 문을 못 따기도 하고, 문을 따라고 시켰는데 저 구석에서 몹이랑 싸우고 있기도

하고.... 심지어는 버그로 아예 문을 못 열거나 문에 NPC나 플레이어가 끼기도 하고;; 

 

플레이어는 문을 직접 딸 수 없기 때문에 NPC가 해주는걸 바라보고 있어야 하는데 이게 흐름도

끊어먹고 강탈을 답답하게 만드는 요소 중 하나입니다 ... 

 

 

또, 느긋하게 던전을 도는게 아니라 "도둑질"을 하러 온 것이기 때문에 강탈 내엔 경보 레벨이 존재합니다

 

경보 레벨 게이지가 끝까지 차게 되면 맵 자체가 폐쇄되며 맵 안에 있는 상자들을 열 수 없게 됩니다.

 

폐쇄 되고 가장 크게 신경써야 할 점은 맵이 폐쇄되고 나서 경비 몹들에게 죽게 된다면!

강탈 내에서 주웠던 모든 아이템들을 그 자리에서 "드랍"하게 되고 여태 했던 모든것들이 허사가

된다는 점입니다.

 

sr.png

 

밑에 보이는 노란 게이지가 "경보 레벨 게이지"입니다.

 

*초창기 강탈의 문제점은 강탈 내에서 경비 몹들을 잡기만 해도 경보 레벨이 올라갔다는 점입니다.

 

맵 안에 몹들이 잔뜩 있고 상자를 건드리기만 해도 몹이 또 쏟아져 나오는데 잡으면 경보 레벨이 올라가서

NPC가 상자를 따는동안 몹들 어그로를 끌어서 "죽이지 않고" 빙글빙글 돌아다녀야 했습니다ㅋㅋㅋㅋ

 

몹들이 약한것도 아니고 죽창급으로 한 대 맞으면 즉사하기도 하는데, 살려면 죽여야 하는데 죽이면

경보 레벨이 올라가서 상자를 못 까고.... 그래서 현재는 몹을 잡아도 게이지가 올라가지 않도록 패치가

되었습니다.

 

 

경보 레벨이 다 차기 전에 강탈품이 있는 곳에 도착해서 물건을 털고 죽지 않고 무사히 탈출 지점까지 가는것이

목표지요. 맵이 폐쇄되고 죽게 되면 챙겼던 모든 것을 떨어뜨리기 때문에 굉장히 하이리스크인 컨텐츠인데요.

 

 

srr.png

[그래서 등장하는 무수한 사망 짤들..... 진짜 보물고블린이 된 느낌이라 절망감이 장난이 아닙니다ㅋㅋㅋ]


 

문제는 지금 몇 가지 패치가 이루어지면서 하이리스크에 도는 시간까지도 오래걸리는데 

정작 보상이 매우 매우 허접하다는 겁니다... 역대급 하이리스크 로우리턴이라 이걸 할 필요가 없다,

라는게 유저들의 의견이고 주말까지 이 상태로 유지되어 지금 유저들의 불만과 이탈률이 장난이 아니게

되었지요ㅠㅠ

 

dddd.png

[보통 강탈 한 번의 맵 길이는 이 정도. 굉장히 긴 편이고 NPC가 열어줘야 하는 문들이

중간중간 계속 있기 때문에 시간이 상당히 걸립니다]

 

리그 컨텐츠인데 맵 한 바퀴 도는거보다도 수익이 나지 않는 지경이라 앞으로의 패치가 어떻게 되냐에

이번 시즌의 존망이 달린 상황입니다. GGG에서도 주말 내 쌓인 유저들의 불만을 인식은 한 것 같은데

또 어떤식으로 패치를 해줄지는 모르겠네요..

 

개인적으로 컨셉 자체가 맘에 들어서 강탈 컨텐츠 잘 풀려서 흥하는 리그가 됐으면 하는 바람입니다ㅠ

 

 

글쓴이 찌부리짜부리님의 최신글
  1. 2020-10-08 12:00 이야기 > 귀신 찾는 신박한 게임! Phasmophobia *11
  2. 2020-09-28 11:57 이야기 > POE 3.12 강탈 리그 일주일 *6
  3. 2020-09-05 11:32 이야기 > 포기입니다 *11
  4. 2020-08-28 23:46 이야기 > 무서워서 못하겠어요 *4
  5. 2020-08-19 23:59 이야기 > 뒤늦게 도타를 접해보고 빠져드는 중입니다 *17

TAG •
  • profile
    kerakera 2020.09.28 17:55
    컨셉은 마음에 드는데 플레이하기 너무 빡센거 같네요.
  • profile
    찌부리짜부리 2020.09.28 20:35
    넵 ㅠㅠ 죽으면 다 날아간다는 것 때문에 피로도도 상당하고 시간도 많이 들고..
    그런 리스크에 비해 보상이 너무 보잘것 없어서 안하고 말지 싶은 유저가 많은 것 같네요.
    빨리 개선이 됐으면 싶습니다
  • profile
    찌그만앙마 2020.09.28 19:58

    레벨2에 강탈이 뭐지.. 하고 들어갔다가 눕고나서 5장 끝낼때까지 쳐다도 안 봤습니다.. 허허허허..

    (의사 지못미...)

    대쉬 안 배우면 진짜 쏟아지는 몹 때문에 갇혀 죽더군요.

  • profile
    찌부리짜부리 2020.09.28 20:37
    그나마 몹들이 문 뒤에서 대기하고 있다가 일점사 하는 것도 너프,
    너무 심각하게 데미지가 높았던 몇 몇 몹들도 너프가 됐지만 맵이 좁고 계속 몹이 쏟아져 나오다보니
    방심하면 바로 둘러싸여서 눕더라구요 허헣
  • profile
    myco 2020.09.28 20:53

    보상 너프 이후 망리그 확정되었습니다.

    그나마 문 열면서 샷건되는건 수정되어서 탈출 자체는 쉬워졌는데

    애초에 리턴이 쓰래기행되서 맵돌아서 맵파는게 더 빠르게 버는 아이러니한 상황이죠.

    아마 하베스트 리그처럼 보름정도 지나고 보상일부 버프시켜줄것 같긴한데

    이미 이탈율이 미쳐날뛰는 상황에서 2연타로 망한 리그가 될것 같네요.

  • profile
    찌부리짜부리 2020.09.28 21:59
    맵핑만 했더니 계약 꽉 차기도 했고 챌린지 때문에라도 강탈 하고 있는데 ...
    와 강탈은 그렇다 쳐도 대강탈은 너무 심각하네요.
    피드백 살펴보고 있다고 하던데 어서 뭐라도 패치를 진행해줬으면 좋겠네요ㅠ

List of Articles
분류 제목 게임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ITCM <스팀그룹> 비공개 전환 안내 및 초대요청 2282 ITCM 08.24 55416 41
꿀팁 [운영자 인증] ITCM 꿀팁정보 모음 (2017/3/16) 33 코코넛먹자 08.05 49612 67
공지 ITCM 내부 규정 안내 70 file ZardLuck 02.05 41508 86
잡담 데이모스: 아르카나 2 file Prof.Kain 11.19 276 2
잡담 월급날 적응하기 힘들군요 16 file Medusa 11.18 736 7
잡담 잡담 1 aegisnymph 11.18 341 2
잡담 킹덤컴 어렵나요? 2 출사표 11.18 397 0
잡담 다크소울 재밌냐고 물어봤던 사람입니다(ft. 중간보고) 9 조그만쉼터 11.18 767 7
잡담 12월 스팀에 출시될 국산 게임 셋 6 file 이부프로펜 11.18 1147 12
잡담 [루머?] 사이버펑크 2077 유출... 9 file 사울팽 11.18 1936 4
잡담 라이프 이즈 스트레인지 : 비포 더 스톰 후기 9 file 메타몽 11.17 476 9
잡담 라스트 오브 어스 2 컬렉터즈 에디션 약 62,000원 (정... 4 file YS 11.16 863 2
잡담 와치독스 리전 클리어 후기 6 킬러조 11.16 574 9
잡담 [해결 내용추가]요즘 kt 스팀이나 유플 다운로드 속도... 2 rusiyan 11.16 613 0
잡담 오디세이 1회차 - 모든 도과 완료 했습니다. 2 file 11.16 397 6
잡담 주말에 달려본 어크 발할라 소감. 5 촉수금지 11.16 731 7
잡담 험블 쿠폰은 이게 최고죠 5 file 레이언 11.16 937 4
잡담 문명 대재앙 모드 기후변화 7단계 가니까 1 file 캬캬 11.16 510 3
잡담 플5 게임 2개 끝냈네요. 3 file SiroCuma 11.15 696 4
잡담 저도 험블 쿠폰 하나 받았습니다 4 file Ryoung 11.14 1152 0
잡담 이제 험블 초이스에서 '연간 구독'과 '즉시 언락'을 ... 19 file 암향 11.14 1626 6
잡담 (험블) 루미나 4 외 - 사진 관련 앱 1 YS 11.13 634 10
잡담 GTA V 습격 도전 외 보너스 100만 달러 11 file greenhuman 11.13 783 9
잡담 해외 결제 이벤트 1 file 빼곰이 11.12 772 2
잡담 드디어 해본 게임 후기 - Red Dead Redemption 2 14 file 이부프로펜 11.11 1055 15
잡담 관세는 무섭네요 6 레인하트 11.11 948 1
잡담 배송대행을 이용하는 방법 2 file aegisnymph 11.11 586 14
잡담 라이젠 5600X 택배 도착 / 조립 완료 (스샷 8장) 22 file Leckie57 11.11 1067 10
잡담 엉덩 할라 .. 또다시 시작된 수집 노가다 5 file darknessblue 11.10 897 7
잡담 3080으로 4K 환경에서 게임 돌려보며 사실상 정복되었... 1 촉수금지 11.10 802 4
잡담 어크발할라 3080 4K 벤치마크 3 file 촉수금지 11.10 1052 3
잡담 하염없이 눈물이 흐름니다. 11 반백게이머 11.10 1359 29
잡담 바하 HD 해상도 저장 버그 해결된것 같습니다 3 토요타자동차 11.09 398 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27 Next
/ 1327
CLOSE

SEARCH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