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잡담
2021.09.12 01:08

도전과제 400% 달성

조회 수 781 추천 수 15 댓글 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댓글로는 간간이 활동해 왔는데 글로서 찾아 온 게 벌써 3달씩이나 됐더라고요. 오랜만에 도전과제 달성률 관련된 글로 찾아 뵙습니다.

 

제목으로 유추하실 수 있듯 이번엔 도전과제 100% 달성한 게임 4개를 한 번에 가져왔습니다. 그리고 그동안 왠지 글을 작성할 때마다 독자분에게 보이는 정성이 부족하지 않았나 생각이 들었는데요. 솜씨가 대단하진 못하지만 각 게임이랑 관련된 그림을 또 한 장씩 그려 봤습니다.

 

 

TMW.jpg

(타일러 로넌 & 알리슨 로넌)

텔 미 와이 100%.jpg

 

먼저 6월 한 달 간 무료로 제공됐던 텔 미 와이입니다. 성정환, 동성애, 가정폭력 등 자극적인 소재가 한가득 들어가 있는 게임이죠. 상기한 정치적 올바름 요소가 아주 강하게 묘사된다는 반응을 많이 접해서 거부감 없이 끝낼 수 있을까 생각이 들었던 게임인데 개인적으로 그런 요소들이 계몽적으로 다가오진 않아서 딱히 거부감은 들지 않았네요. 또

처음 접해 보는 어드벤처 장르 게임인데다 제가 가족 간의 유대라는 소재를 굉장히 선호하는 편이라 소재가 자극적인 드라마 본다는 기분으로 잘 끝냈습니다.

 

 

메트로.jpg

(아르티옴)

메트로 2033, 라스트 라이트 리덕스 100%.jpg

 

두세 번째로 메트로 2033, 라스트 라이트 리덕스입니다. 솔직히 말해서 플레이 전까지는 서바이벌 요소만 조금 가미된 액션 슈터 게임인 줄로만 생각하고 임했다가 공포스러운 연출이 의외로 많이 나와서 제대로 뒤통수 맞았습니다. 특히 야밤에 지상에서 돌연변이들 달리는 소리랑 울음소리 들려올 때나 어두컴컴한 지하에서 유령들 만날 때는 겁이 많아서 그런지 정말 긴장되더라고요; 거기에 동료 없이 혼자 다녀야 하는 상황도 자주 생기고... 그래도 화끈하게 전투를 해야 하는 상황도 많았고 액션과 호러 간의 완급 조절이 적절히 이뤄져서 기대 이상으로 재밌게 했습니다. 후속작인 엑소더스가 부정적인 평이 보이긴 하지만 후일 꼭 해 보고 싶다는 감상을 주는 게임들이었어요.

 

 

DS3.jpg

(마지막을 함께한 용해된 철로 된 용 사냥용 세트와 성당 기사의 대검)

다크 소울 3 100%.jpg

 

마지막 네 번째, 다크 소울 3입니다. 지인 중에 소울류 게임을 정말 즐기는 분이 있는데 그 지인 권유로 지난 여름 할인에 디럭스 에디션으로 과감하게 구매하고 끝장을 봤습니다. 사실 높은 난이도로 정평이 나 있다 보니 이전부터 구매할까 망설이던 게임이었는데 마침 엘든 링도 공개됐고 지인도 강력히 권유해서 구매했어요. 보스와 공방을 주고받는 액션 RPG를 마비노기 영웅전이라는 게임을 통해 먼저 접해 본 덕인지 아주 많이 죽기는 했지만! 도전 욕구를 불태우면서 결국 끝까지 놓지 않고 재밌게 3회차까지 마무리했네요. 더욱이 소울류에 맛을 들이면 계속 소울류 게임을 욕구하게 된다는 소리가 맞는 것 같아요. 끝내고 나니 비슷한 장르의 게임에 자연스레 눈길이 가게 되는군요. 엘든 링 출시 전까지 가능하면 남아 있는 다크 소울 1과 2, 세키로까지 끝내 볼 생각입니다.

 

 

한 게임 끝낼 때마다 글 써 보겠다던 게 어쩌다 보니 네 게임을 다 끝내고 나서 한 번에 다 쓰게 되었습니다. 오랜만에 커뮤니티에 남기는 글인 만큼 최선의 정성을 들였는데 아무쪼록 긴 글 잘 읽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글쓴이 SPYTHEMAN님의 최신글
  1. 2021-10-26 14:34 이야기 > 아캄 오리진에 버그가 많다고는 들었지만 *6
  2. 2021-10-21 01:14 이야기 > 갓 오브 워도 PC로 출시되는군요! *39
  3. 2021-09-12 01:08 이야기 > 도전과제 400% 달성 *16
  4. 2021-06-13 08:36 이야기 > 유비소프트 포워드 개인적으로 만족스럽네요. *6
  5. 2021-06-10 00:47 이야기 > 배틀필드 2042 트레일러 정말 멋있게 나왔네요. *16

Who's SPYTHEMAN

profile

:D

▼ 펼쳐 보기
  • profile
    진시리 2021.09.12 04:14

    고생하셨습니다! 근데 사진이 하나씩 엑박으로 뜨네요.

  • profile
    SPYTHEMAN 2021.09.12 14:00

    감사합니다! 글 작성 직후에는 정상적으로 표시되길래 신경 안 썼는데 다시 보니 저도 하나씩 사진이 깨져 있네요. 수정했습니다.

  • profile
    세리오르 2021.09.12 06:55

    도과 100% 4개 축하합니다^^

  • profile
    SPYTHEMAN 2021.09.12 14:00
    축하 감사합니다. ^^
  • profile
    Nol9Sip4 2021.09.12 08:06

    도과 100% 달성은 은근히 힘들고 귀찮던데 대단하시네요.

  • profile
    SPYTHEMAN 2021.09.12 14:06
    제 상식선을 아득히 초과하는 시간을 요구하는 과제나 멀티 플레이 도중에만 달성 가능한 과제가 있는 경우만 아니라면 가급적 100% 달성할 것을 목표로 두고 게임을 하는 성향이라서요. 때론 참 귀찮긴 한데 달성 후의 성취감이랑 100% 메달 덕분에 보람은 확실히 있습니다. ㅎㅎ
  • profile
    리베르떼 2021.09.12 09:46

    헐... 금손이시네요 ㄷㄷ;; 어떻게 저렇게 잘 그릴 수 있는거죠? 대박

  • profile
    SPYTHEMAN 2021.09.12 14:09
    글 머릿말에도 밝힌 생각이지만 금손이라는 칭찬을 들을 만큼 대단한 수준은 아니라고 여깁니다. 더 많이 배우고 그리면서 발전시켜야 할 여지가 많이 있다고 생각해요. 그래도 좋은 말씀 감사드려요.
  • profile
    greenhuman 2021.09.12 12:31

    오우 도과 축하드리고, 그림도 아주 멋지네요. 투시를 공부하시면 더욱 멋진 작품이 나올 거 같습니다. 

     

    도과 100% 란게 마음을 딱 먹고 해야하는 거라, 여러모로 스트레스 받기도 하던데, 그만큼 게임에 애착이 있으니 이런 그림도 도과 100%도 가능한게 아닌가 싶습니다. ㅎ_ㅎ

     

     

  • profile
    SPYTHEMAN 2021.09.12 14:14
    그림에 과장은 가미하되 부정확성은 지양해야 한다가 제가 지향하는 바라서 말씀하신 게 공감이 되네요. 조언의 말씀 감사드립니다.
    분명 게임에 대한 애정에서 기인한 것도 있겠지만 사실 도전과제 달성이라는 강박에서 오는 게 크지 않은가 생각해 봅니다. 정말 너무 버거운 도전과제만 아니라면 "꼭 달성하고 말겠다!" 그런 생각이 강하게 작용하는 것 같네요. ㅎㅎ
  • profile
    설리 2021.09.12 18:14

    도과 100% 달성은 전 영 취향이 아니라 하시는 분들 보면 대단해보입니다 :) 그림도 멋지네요 +_+

     

  • profile
    SPYTHEMAN 2021.09.13 00:04
    저도 작년까지만 해도 쉽게 할 만한 것만 달성하자라는 마음가짐으로 도전과제에 큰 신경을 안 썼는데 이게 어느 순간 도전과제를 그냥 방치하긴 좀 아깝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그래서 예... ㅎㅎ 아무튼 댓글 감사드립니다!
  • profile
    아페쎄 2021.09.12 21:21

    100% 축하드립니다! 

  • profile
    SPYTHEMAN 2021.09.13 00:05

    축하 감사합니다~

  • profile
    이부프로펜 2021.09.12 22:16

    와 진짜 알차게 게임하셨네요 !! 부러워요 ㅋㅋㅋ 축하드립니다 ㅋㅋㅋ

  • profile
    SPYTHEMAN 2021.09.13 00:08
    이왕 하는 거 알뜰살뜰하게 다 즐겨 보는 게 맞다고 생각해요. 축하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분류 제목 게임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ITCM <스팀그룹> 비공개 전환 안내 및 초대요청 2313 ITCM 08.24 72471 46
꿀팁 [운영자 인증] ITCM 꿀팁정보 모음 (2017/3/16) 33 코코넛먹자 08.05 68289 67
공지 ITCM 내부 규정 안내 70 file ZardLuck 02.05 57172 88
잡담 지금까지 해본 최악의 똥겜이 뭐였나요?? 30 angryM1M4 09.07 970 1
잡담 9월 험블 초이스 예상 11 꾸앙곤도리 09.07 1055 4
잡담 날짜 감각은 개나 줘버렸슴미까, 귀큰넘? 9 file LuciDio 09.06 942 2
잡담 먼슬리 이번주에 오픈인가요? 다음주인가요? 5 GREENLIGHT 09.03 1157 0
잡담 LA 느와르 한패 다시 떳네요 11 D I E O X I N. 09.03 1107 16
잡담 요즘 험블 초이스 어떤가요? 10 sandbox 09.02 1161 2
잡담 [루머] 언챠티드 컬렉션 12월 8일 출시 10 file Nemesis 09.01 970 5
잡담 메인보드가 사망한건 처음 이네요 12 레인하트 09.01 700 6
잡담 9월 1일에 깨는 도전과제 16 file 메타몽 09.01 833 20
잡담 DJMAX RESPECT V 간만에 클리어 난이도 갱신했습니다! 10 file 별비 08.31 451 7
잡담 하프라이프 알릭스 도전과제 100% 달성! 5 file Nemesis 08.31 443 7
잡담 데이즈곤 도전과제 100% 달성 및 후기(스압) 19 file 메타몽 08.30 734 14
잡담 포트나이트 “임포스터” 모드 보상과 상세. 13 file greenhuman 08.29 691 10
잡담 POE 이번 시즌 36챌 완료 .. 10 file darknessblue 08.28 577 9
잡담 유비샵 The Settlers 히스토리 컬렉션 65% 할인하네요... 3 히든맨 08.28 948 12
잡담 [스압] MW1R(2016)에 준비되어 있는 명언들 8 file NAMENAME 08.28 397 6
잡담 협동전 도전 과제 달성을 위한 5분의 가상 친구 9 file NAMENAME 08.28 528 8
잡담 24시즌 수호자 완료 ! 2 file darknessblue 08.28 367 3
잡담 We Went Back 후기(스팀 무료 공포게임) 13 file 메타몽 08.28 693 13
잡담 Future Games Show at Gamescom 2021에서 공개된 게임... 10 이부프로펜 08.28 467 10
잡담 잡다한 게임 정보와 마틴 루터 킹 주니어 그리고 잡담... 23 file greenhuman 08.27 579 13
잡담 도깨비란 신작게임은 기대되는군요 11 file RuTel 08.27 656 14
잡담 Gamescom: Opening Night Live 2021에서 공개된 게임 ... 18 이부프로펜 08.26 770 17
잡담 크래프톤 눈물을 마시는 새 컨셉아트 공개 25 file RedPain 08.25 683 9
잡담 지금 컴퓨터 바꾸면 좀 그런가요? 14 캬캬 08.24 759 0
잡담 3080 Ti로 여러개 돌려봤습니다 2 sandbox 08.24 607 2
잡담 범선 돛과 깃의 방향은 관계 없습니다. 돛은 양력을 ... 39 file 늑대와향신료 08.24 915 10
잡담 바람의나라 근황.. 5 file 캬캬 08.24 624 5
잡담 밀리시타 한섭이 서비스 종료되네요.... 5 file RuTel 08.23 536 4
잡담 슬픈 소식이군요 5 file Medusa 08.23 767 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63 Next
/ 1363
CLOSE

SEARCH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