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1380 추천 수 28 댓글 2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를 샀습니다. ㅋㅋㅋ 해야될 말이 너무나 많지만 간단하게 적어봅니다.

 

IBM은 PC의 규격을 정했고, 거기에는 키보드도 들어 있습니다. 현재 우리가 사용하는 표준 PC/AT 101 키보드 또한 IBM이 만든 것이고, 그 역사상 첫 번째 키보드가 바로 IBM Enhanced Keyboard, 통칭 Model M입니다. IBM이 사용하는 PS/2 규격이 표준이 되었고, 거의 모든 키보드가 이 전송규격과 Model M의 키 배열을 따라서 만들었습니다. 차후에 윈도우즈가 가장 압도적인 OS가 되면서 윈도우키 1쌍, 메뉴 키 3개가 추가되어 현재 풀배열이라고 일컫는 키보드의 키 숫자는 104키입니다. 

 

_1080682.jpg

 

 

_1080690.jpg

 

IBM Model M은 1985년부터 생산되기 시작했으며, 그게 지금까지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30년 넘게 생산설비가 유지되고 있고, 현재도 구할 수 있습니다. 브랜딩만 IBM -> Lexmark -> Unicomp 로 변경되었고 중요한 특징들은 바뀌지 않고 꾸준하게 계속 생산되고 있습니다.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키보드 중에 하나임에도 지금껏 살아남았습니다. 기계식 시장의 체리처럼 끈질기게요.

 

 

_1080686.jpg

 

모델 M이 경이로운 것은 현재까지도 모든 키보드의 스티커 라벨에 제조 날짜를 표기하고 있으며, 파트 넘버와 제조 지역 또한 알 수 있어 세대 구분이 가능합니다. 제가 구매한 키보드는 1987년 2월 12일 미국 켄터키 주 렉싱턴에서 생산된 (현재도 거기에 공장이 있습니다.(링크)) 1세대 제품군입니다. 30년이 넘는 세월이 지났어도 새것 처럼 작동합니다. 

 


 

pPQTlu6.gif

 

 

 

 

IBM 모델 M은 멤브레인 버클링 스프링 키보드입니다.  스프링이 일정 압력을 넘기면 꺾이는 좌굴(Buckling) 현상을 이용해 멤브레인 시트의 접점을 서로 붙입니다. 이 때 키 입력이 일어나고, 손을 떼면 반발력으로 스프링이 펴지면서 키 입력을 떼고 키를 원래 위치로 복원합니다. 오롯이 스프링의 힘만으로 모든 것을 해결하기에 기계적 구조가 단순하고 신뢰성이 높지만 거의 완전히 개방된 스위치 구조 특성상 매우 시끄럽고 독특한 스프링의 잔향을 남깁니다. 따라서 버클링 스프링은 소리 그 자체만으로도 호불호가 매우 갈리는 편입니다. 

 

 

(*Andrzej Sapkowski의 표준 한국어 표기는 안제이 사프코프스키입니다.)

 

이걸로 타이핑하면 같이 있는 사람과는 싸우자는 소리이니 혼자 있는 곳 외에서는 쓰기가 어렵습니다.

 

새로운 시도를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기존의 것을 지키는 것 또한 시장의 지속 가능성에 있어 중요합니다. 기계식 키보드 시장이 지속될 수 있었던 것은 스위치를 꾸준히 생산해 온 체리 덕분입니다. 체리 스위치처럼 모델 M은 1985년부터 지금까지 단 한번도 쉼 없이 만들어져 왔고, 처음 생산된 모델에서 지금까지 생산되고 있는 키보드에 이르기까지 모든 유닛에 제조 일자가 박혀있는 자부심 넘치는 키보드입니다. 한 세대, 30년을 오롯이 버텨왔는데 앞으로 언제까지 버틸 수 있을지 그리고 도대체 얘는 고장나기나 하는건지 꼭 지켜봐야겠습니다.

글쓴이 님의 최신글
  1. 2019-07-26 10:16 이야기 > 좀비랜드 2 예고편 *1
  2. 2019-07-11 01:51 이야기 > 결국 질렀습니다 *18
  3. 2019-07-08 12:25 이야기 > AMD 나비, 하와이의 재림. 그러나... *6
  4. 2019-07-08 10:41 이야기 > 라이젠 마티스는 지금 사기엔 이르단 생각입니다 *18
  5. 2019-07-04 18:54 이야기 > SUPER? 그다지 수퍼하지 않은 수퍼지만... *24

Who's 잼아저씨

profile
잼아저씨 (이재진)
하드웨어 빌런
Steam: Uncle JAM  Origin: unclejamj  Uplay: unclejamj  PSN: unclejamj
EPIC GAMES: unclejamj FB: 이재진, MNA대피소 관리자
 
 
▼ 펼쳐 보기
  • profile
    2017.11.28 11:47

    우와...이거 옛날 중딩때 컴퓨터 학원가면 있었던 그 키보드 같은데요??ㅋㅋㅋ

     

    멋지십니다!!!

  • profile
    잼아저씨 2017.11.28 11:53
    소리만 해도 벌써 PC 통신 시절의 느낌이 나지 않나요? ㅎㅎ 놀라운 건 얘들이 거의 다 현역으로 사용 가능할만큼 튼튼한 만듦새를 갖고 있단 점입니다. 무게만 해도 2kg이 넘어서 키보드가 아니라 둔기를 들고 있는 기분입니다.
  • profile
    면세곰 2017.11.28 11:48
    신기한방식이군요
  • profile
    잼아저씨 2017.11.28 11:55
    일반적인 기계식 키보드랑 타건감도 많이 달라요. 체리 청축이 이 느낌을 내려고 했던 건데 차이가 좀 있죠.
  • profile
    가쯔나베 2017.11.28 11:58

    좌굴이라는 단어도 처음 들었지만 스프링의 저 현상을 이용한 아이디어가 독특하네요ㅋ

  • profile
    잼아저씨 2017.11.28 12:16

    https://www.google.com/patents/US3699296
    최초 1972년 특허에는 "급격한 좌굴 압축식 기둥형 스위치 및 작동기" 라고 되어 있습니다. 왜 Catastrophically같은 세기말적 단어 선정을 한진 모르겠으나 확실히 임팩트가 있습니다. 단순한 구조로 저렴하게 만든다는 체리도 부품이 6개지만, 저건 딸랑 3개면 끝입니다. 그마저도 만들기가 굉장히 쉬운 형태라 비유하자면 거의 AK-47에 필적하지 않나 싶네요.

  • profile
    Hollicforyou 2017.11.28 12:12

    이녀석 추억이...+추천

  • profile
    잼아저씨 2017.11.28 12:25
    솔직히 저도 알프스 키보드는 아주 어렸을 때 사촌형네서 써봤지만(애플) IBM은 제 손으로 써본 적은 없습니다. 추억을 갖고 계시다면... ? ㅎㅎㅎ
  • profile
    Hollicforyou 2017.11.28 12:43
    크흠...저도 어릴때라고요?!ㅋㅋ
  • profile
    coroncorom 2017.11.28 12:16

    스프링으로 된 키보드 예전에 썼었는데.....

    한참쓰다보니 청소한다고 키뽑았다 복귀불가,

    눌려서 안나오는 스프링고장이 일어나는 해프닝이 있었던 기억이..

  • profile
    잼아저씨 2017.11.28 12:24
    스프링이 제위치에 안 들어가면 피곤해집니다. 이것보다 더 오래된 키보드인 모델 F 도 갖고 있는데 그 문제 때문에 골머리를 앓고 있네요.
  • profile
    coroncorom 2017.11.28 13:04

    스프링에 눌린 압력이 되돌아오면서 손가락에 느낌이 느껴지는게 매력적이긴한데
    큰 타이핑소리나, 스프링의 내구성이 단점이긴하죠

    양면성이 있어서 더욱 매력적입니다 뽐뿌가치가있다는! 하핳

  • profile
    잼아저씨 2017.11.28 13:25

    사실 키별 동작 보증 횟수 자체는 현대 체리의 5천만 회 보다 높은 1억 회 수준입니다. 고장나는 건 대개 결합을 잘못해서죠. 아직도 동일한 규격의 스프링을 유니콤프에서 구할 수 있습니다. 문제는 보강판을 따는 게 좀 어렵습니다.
    http://www.pckeyboard.com/page/product/PVPLASM

  • profile
    위르노 2017.11.28 12:57

    와~ 오래간만에 보는 옛 키보드군요 ㅎㅎ

    2달러 장패드도 탐나네요 ㅋㅋㅋ

  • profile
    잼아저씨 2017.11.28 13:28
    ㅋㅋㅋ 2달러보단 좀 비싸게 국내서 구매 가능합니다.
  • profile
    버터컵 2017.11.28 12:59

    타탁거리는 소리가 무척 경쾌하네요 ㅋㅋ

    이걸 도서관에서 사용하면...

     

  • profile

    Desktop 2017.11.28 - 01.16.41.59.mp4_20171128_011759.637.jpg

     

    IBM의 전기 구동 기계식 타자기인 셀렉트릭은 본인도 시끄러워서 청력 보호용으로 귀마개를 껴야합니다. IBM의 더 초기 키보드는 그 타자기 소음을 비슷하게 내도록(?) 전자석이 있어서 키보드 바닥을 때렸는데, PC가 출범하고 나서는 그런 부품들은 다 사라졌습니다. 그래도 시끄럽기론 손에 꼽습니다.

  • profile
    Medusa 2017.11.28 13:12
    진짜 오랜만에 보는군요
  • profile
    잼아저씨 2017.11.28 13:33

    그러고 보니 이걸 만들던 아조시들도 이젠 다 연로하셔서 은퇴하셨 거나 하실 때가 됐겠네요. 30년이 새삼 와닿네요.

  • profile
    dead 2017.11.28 13:17

    제가 16비트 컴쓸떄 쓰던것 같네요

  • profile

    f9179bb38ca30c0b4b1ade5aa6f993be1ebe31ce1cd91b4bd8d452bd53fc9a3f4b729d8c8392d6bc4499b7c9d378f81c88d5ed57a533ddf068feb32788550316947ac6c2b9480a129ef9d7ca325a6552.jpg

     

    넵, 80286 / 80386 시절에도 얘였습니다.

  • profile
    snake_ 2017.11.28 14:18

    요즘에도 나오는 모델은 아니죠? 깨끗한 상품으로 구매하셨네요 소리도 타자기 소리랑 비슷하다는 청축? 보다도 스프링의 미묘한 소리를 내는것 같아요 

  • profile
    잼아저씨 2017.11.28 15:23
    저는 이베이에서 구했지만, 새상품을 지금도 구매가 가능합니다.
    http://www.pckeyboard.com/page/product/UNI041A
    다만 브랜딩이 IBM이 아닙니다. 정확히 들으셨는데 타닥거리는 키캡이 만들어내는 소리 말고 스프링 특유의 "핑" 하는 소음이 있습니다. 체리 청축은 잘그락 거리는 소리에 가깝죠.
  • profile
    임네닉 2017.11.28 15:06

    어릴때 처음 구매했던 휴렛팩커드 컴퓨터의 키보드도 이거랑 똑같은 제품이었던것 같네요.

    밤에 몰래 삼국지2 하다보면 저 키보드소리 때문에 엄마에게 걸려서 혼쭐이 나곤 했지요. 

  • profile
    잼아저씨 2017.11.28 15:31

    알프스, IBM... 모두 좋은 키보드를 만들던 시절입니다. 지금은 체리만 살아남았지만 오래된 키보드들을 사 모으다 보면 감탄할 때가 많네요. 컴퓨터가 널리 보급되면서 제조사들은 키보드를 가장 저렴하게 만들 수 있는 방법을 택했고, 지금은 러버돔과 멤브레인이 지배하는 시대죠. 기술이 널리 퍼지면 옛날만큼 정교하고 잘 만든 물건들은 소수의 매니아층에서만 찾게 된다는 걸 새삼 다시 느꼈습니다.

  • profile
    리버스 2017.11.29 01:17

    ㅎㄷㄷㄷ 이것도 기계식의 일종이라 보나요? 가격은 얼마나 하죠 ㄷㄷ할꺼 같아요

  • profile
    잼아저씨 2017.11.29 03:03
    명칭 키 복원 입력 감지 대표 키보드
    기계식 코일 스프링 금속제 접점간 직접 접촉 체리
    정전 용량 무접점 러버돔 + 스프링 축전량 변화 감지 토프레 리얼포스
    축전식 버클링 스프링 코일 스프링(좌굴) IBM Model F
    멤브레인 버클링 스프링 코일 스프링(좌굴) 접점이 인쇄된 플라스틱 박막간 접촉 IBM Model M
    멤브레인 러버돔 러버돔 대다수의 현대 키보드

     

    기계식 키보드의 정의는 좀 모호한 면이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금속 접점끼리 직접 맞닿아 키 입력이 되는 스프링 복원식 키보드를 기계식이라고 생각합니다. 아주 엄밀하게 말하면 얘는 접점이 멤브레인이기 때문에 기계식은 아니고 자기 고유의 분류에 속하죠. 다만 러버돔 키보드 빼고 나머지의 (상대적) 고가 키보드 시장에 속하는 것도 맞고, 기계장치가 들어가는 건 사실이니 그냥 편하게 기계식으로 뭉뚱그려 설명하기도 합니다. 애초에 이런 걸 정하는 사람은 없으니까요. 

    가격대는 리얼포스같이 논란을 불러일으킬 정도로 높은 편은 아닙니다. 애초에 수량이 많고, 현대에 와서도 제조하기 때문에 가격대는 일반 기계식 키보드와 비슷합니다. 제가 산 모델은 상태가 깨끗하고 수집가치가 있는 편이었는데도 10만원 대에 구했습니다. 현재 생산중인 유니콤프 모델은 85-100 달러 전후면 구할 수 있습니다. 근본적으로 제가 산 키보드와 키감에서 큰 차이를 보이지는 않는다고 하니 나름대로 재밌는 선택지가 될 거 같습니다. 다만 엄청나게 시끄럽고, 키보드 사이즈가 너무 커서 불편하단 점은 있습니다.

  • profile
    리버스 2017.11.29 15:19
    아 10만원 대면 괜찮네요. 키복원과 입력감지라.. 그렇군여 이런게 기계식/멤브레인을 나누는 기준이 되는군여. 하나 배우고가요~

List of Articles
분류 제목 게임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ITCM <스팀그룹> 비공개 전환 안내 및 초대요청 2317 ITCM 08.24 81479 46
꿀팁 [운영자 인증] ITCM 꿀팁정보 모음 (2017/3/16) 33 코코넛먹자 08.05 77276 67
공지 ITCM 내부 규정 안내 70 file ZardLuck 02.05 66084 88
일상 플레이스테이션 4 프로 샀습니다! 11 file Jocho 06.12 1564 7
일상 아아아 트럼프 땜에 망햇네요 험블 먼슬리 결제 ㅠㅠ 42 LuciDio 11.09 1561 10
일상 결국 질렀습니다 18 file 잼아저씨 07.11 1552 19
일상 담낭수술후에 퇴원하고 집에서 요양중이네요 8 45KG 04.05 1536 20
일상 지하철에서 사기를 당해버렸네요ㅋㅋ 11 라이프리 12.07 1532 12
일상 혐한 제조기 20 file 코코넛먹자 03.05 1530 9
일상 A 10 vertebralone 11.17 1527 6
일상 추운 겨울 따뜻하게 보내기 위해서 필요한 것은? 23 Nemesis 01.18 1523 18
일상 쓰읍...늦장 부리다 역대 최저가를 놓쳤네요 9 styner 12.25 1512 1
일상 크롬캐스트 구글TV 4K 사용후기 6 file Nemesis 12.15 1507 7
일상 사회생활하다보니 저만 이런게 힘든가요;;; 휴;;; 20 백마일 12.30 1502 21
일상 더 롱 다크 45일 넘겼습니다.. 7 라이프리 01.21 1496 5
일상 itcm 덕분에 0.99달러에 닼던 샀습니다 18 file 하느 12.04 1486 12
일상 G2A 랜덤 키 10개 2,300원ㅋㅋ 13 nsbb 11.14 1483 9
일상 플웨즈에서의 마지막 글 27 Mr.한 05.21 1480 2
일상 (스압) 옥토패스 트래블러 - 1주차 4 file Juney 07.06 1476 4
일상 남친이 있는 여성분들에게 9 file 게임이끝나질않아 01.15 1473 3
일상 한국에 술마시러오는 일본 연극배우 file 엔조이 01.28 1469 1
일상 넷플릭스에 올라온 아이유 영화는 별로군요+다른작품 28 file 코코넛먹자 04.16 1467 10
일상 다음달에 백수가 됩니다.. ㅠ^ㅠ 74 Nemesis 03.24 1447 60
일상 롯데리아가 그렇게 맛없나요? 35 RuTel 01.28 1447 8
일상 오랜만에 PC방에 갔는데 황당하네요.. 18 백마일 09.17 1432 6
일상 [사용기]xfx 6800xt 머큐리 잘 장착하고 최적화도 했... 17 file rusiyan 01.11 1423 9
일상 넷플릭스를 한달 더 구독하게 만드는 미드. 24 file Leckie57 09.15 1421 11
일상 게이밍 책상 세팅 완료! 30 file Nemesis 01.18 1412 18
일상 암이 나았습니다....(진짜 암 아니에요) 11 file Nemesis 02.01 1403 8
일상 참...씁쓸한 현실이네요.... 14 도그장 11.18 1399 32
일상 일하는 청년 통장에 선정 되었습니다. 56 file 11.14 1384 35
일상 리눅스 Host key verification failed 에러 발생시 해... 1 heorm 12.31 1380 1
일상 역사상 가장 오랫동안 만들어진 키보드 28 file 잼아저씨 11.28 1380 2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0 Next
/ 80
CLOSE

SEARCH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