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들어 게임을 많이 지르지 않게 된 것 같다는 생각이 드눈군요.

딱히 라이브러리에 게임이 많은 건 아닌데도, 세일을 해도 목록 몇개 훑어보는게 전부네요.

그렇다고 게임도 안하는건 아니지만 말이죠.

 

뭐 여튼, 요 몇달간 지른 게임을 한번 보니 ... 대략 이정도군요.

 

 

1606765438 - 2020-12-01_04.12.58.png

 

스팀에서는 ... 사펑을 질렀습니다.

그 후에 이 게임의 골드행 소식을 들었던걸로 기억하네요.

하지만 ... 네, 연기되었죠.

 

 

2020-10-29.png

 

그리고 11월 중순에 GOG에서 하나 더 장만했습니다.

기왕 사는거 GOG에서도 지르자는 생각이 들더군요.

 

 

2020-11-28.png

 

그리고 블프 세일이 시작한 이후로는 이렇게 질렀네요.

위쳐 시리즈를 장만하는걸 차일피일 미루다보니 시간이 너무 지나버렸군요 ...

그래도 뭐, 이걸로 다 장만했네요.

폴아웃 시리즈도 스팀에 사둔게 있긴 한데, 한번 더 질렀습니다.

 

 

 

 

한참 전에 써틴이 리메이크된다는 소식을 듣고 예구를 해야겠다 싶었는데,

나중에 질러야지 하고 생각하며 넘겼던 것이 ... 정신차려보니 이미 게임이 출시되었더군요.

잊고 있었던 것을 탓하면서 예구는 아니더라도 장만을 하려고 했는데 말이죠 ....

 

 

 

1606838857 - 2020-12-02_01.12.37.png

 

 

_1738a9dccb14f05d5.png

 

... 뭐죠 이 평가는 ... !?

 

... 뭐 덕분에 지갑을 지킬 수 있었습니다.

이거야 원 ... 예구를 놓쳐서 슬펐는데, 게임이 저렇게 나올 줄은 ... 꿈에도 생각지 못했네요.

 

글쓴이 Prof.Kain님의 최신글
  1. 2021-12-17 06:43 이야기 > 뜻밖의 여정 *4
  2. 2021-12-16 09:54 이야기 > 드디어 업데이트가 되었군요. *8
  3. 2021-12-05 17:30 이야기 > 잡다한 얘기를 해보죠.(내용 추가) *8
  4. 2021-11-12 21:42 이야기 > 새로운 전쟁이 12월에 찾아옵니다 (제목, 내용 수정 + 추가) *14
  5. 2021-11-08 10:30 이야기 > 요즘 이러고 있습니다. (내용 추가) *16

Who's Prof.Kain

profile

느긋하게 게임을 즐겨봅시다.

▼ 펼쳐 보기

Articles

65 66 67 68 69 70 71 72 73 74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