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673 추천 수 13 댓글 2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최근에 험블 덕분에 이 게임에 관심 가지신분들이 많으실텐데요. 

결론부터 말씀드리자면 저는 푹 빠져서 재밌게 했습니다만, 누군가에게 같이 하자! 라고 쉽게 추천은 못할 게임입니다. 재밌지만 스트레스가 상당한 게임입니다.

 

- 예전에 제가 단 댓글인데요. 어떤 게임인지는 이 댓글을 참조하시면 될거 같습니다. 고민중이신분들은 이 댓글을 보고 판단하시면 될거 같습니다.  

http://itcm.co.kr/game_news/7932390#comment_7933217


 지금부터는 먼저 댓글을 읽으셨고, 영어 울렁증이 있지만 이 게임이 꼭 하고싶다는 분들을 위한 내용입니다. 장문이니 귀찮으신분들은 스킵하세요. 

 

*이 게임은 "티켓"이라는 개념이 존재합니다. 여러 게임모드가 존재해 점령이라든가 섬멸이라든가 조건이 다른듯 하지만 결국 어떤 모드든 상대방의 티켓을 먼저 소진시키는 쪽이 이기는 게임입니다. 가장중요한 개념이죠. 예를들어 내가 죽었다 그러면 우리팀의 티켓이 하나가 소진됩니다. 내가 몰고간 차량이 폭파됐다 우리 티켓이 10개가 날라갑니다.(오래전 플레이한 기억에 의존하는지라 티켓수는 정확하지 않습니다 느낌으로만 이해해주시고 양해부탁드립니다.)

 

 여기서 문제가 발생합니다. "한국"유저들은 우당탕탕 FPS에 익숙해서 막 돌격하시는 성향이 강하신데 이 게임을 하는 대부분의 "서양" 유저들은 그런 행위를 티켓 깍아먹는 트롤로 봅니다. "자신"이 승리
(캐리) 하겠다는게 아니라 "팀"의 승리를 위해 플레이하기 때문입니다. 

 이 게임에선 차량이 단순 이동이나 공격수단 일뿐만 아니라 절대 파괴되선 안될 중요한 자원이기도 합니다. 파괴되면 엄청난 티켓을 한번에 잃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다른 유저들은 적진에 도달하기 한참전에 하차하고 걸어서 이동하거나 전차등을 굉장히 조심스럽게 운용하는데 일부 한국분들은.. 아시죠? 적이 있는데 바로 앞까지 차몰고 갑니다. 

 한번은 제가 죽고 리스폰을 기다리는동안 차량과 함께 분대가 전멸하고 리스폰해서 이동하는데  외국인 하나가 저를 붙잡고 엄청 화내더군요. "야 너네 분대장 뇌는 없는거냐?" 라면서요.(얘네도 이런 표현을 쓰는구나 신기했습니다.) 게임 막바지에 팽팽한 상황이었는데 차량 티켓 소멸로 게임이 확 기울었습니다. 

 제가 근거리 무전 내용을 우리 분대장한테 전하자 분대장이 웃으면서 신경 안써요 하더군요. 

이제와 생각해보니 이때부터 이 게임을 잘 안하게 되었던것 같습니다. 

 

이 게임 철저한 팀플레이입니다. 그렇지 않다면 재미를 절대 못 느끼실겁니다. 영어는 그 다음 문제구요. 게임이름부터 "분대"이지 않습니까? 이 게임은 기본적으로 "난 분대원이며 분대장의 명령을 절대적으로 따를것이다. 난 분대장이며 알파 분대장의 명령을 절대적으로 따를것이다" 라는 약속을 하고 들어가는 게임입니다. 이 약속을 지키지 않을거고 게임인데 머 그냥 나 꼴리는데로 하면되지 라면 다른 게임을 하시길 추천드립니다.

 

 그래도 해보겠다! 하시면 먼저 기본적인 군사용어들의 영어표현을 익히시고요. 예를들어 좌표(ex. alpha... echo... november)나 방위표현( ex. South east one O two), 문장을 구사 하시진 못하시더라도 최소한 알아듣고 대답할 수 있는 정도의 단어들은 익히셔야 강퇴 당하지 않고 분대의 명령을 이해하며 게임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거리에 따라 탄낙차가 있는 게임이니까 그것도 숙지하시는게 좋습니다. 장거리 교전이 많아요. 또 키 설정을 세심하게 설정하시는게 좋습니다. 일단 총알 날라오면 은폐 엄폐 포복이 기본입니다. 적을보면 "죽여버려!"가 아니라 "죽기 싫어!" 하셔야 즐길 수 있습니다. 리스폰 시간이 깁니다. 죽을수록 늘어나구요. 애들이 착해서 졸졸졸 잘 쫓아만 다녀도 별말 안합니다. 에 또 병과중에 메딕은 어디서나 환영받습니다. 총에 맞아 죽어가신다면 메딕을 기다리세요. 목표는 팀의 승리니까요. 티켓을 아낍시다. 아 그리고 음성채팅이 안되시면 무조건 강퇴입니다. 필수에요. 기억나는건 이정도네요. 이정도만 하셔도 게임을 즐기시는데 아무 지장없으실겁니다. 그리고 한국인들 모여있는 디스코드등도 있으니까요 참고하셔요 제가 알기론 유일한 스쿼드 카페 링크 올려둡니다.  

-위에 제가 겪었던 일이 오해가 생길 수 있는데, 이 게임을 지금까지 하는 대부분의 한국인 유저들은 팀플레이 유저들입니다. 제가 겪은 가장 극단적인 사례입니다. 그래도 솔로플레이하는 한국인들은 조심하세요. 가장 쉽고 재밌게 즐기시는 방법은 영어가 되는 한국인 분대장이 있는 스쿼드에 들어가는 것입니다. 밑에 카페에 들어가서 디스코드에 한번 가입해보세요.  

https://cafe.naver.com/koreasquad

 

 마치며, 이 게임은 FPS 라는 탈을 쓴 롤플레잉 게임입니다. 역할극이죠. 그 역할극에 푹 빠지실 것 같다하시면 정말 대체재가 없는게임입니다만 그저 현실적인 FPS를 원하신다면 분명 후회 하실겁니다.

 다대다 전투를 원하시면 배틀필드를 하시고, 총알 한 두방에 죽는 현실적인 게임을 원하신다면 인서전시 샌드스톰이라는 대안도 있습니다. 또 아르마가 있습니다. PVE긴 하지만요. 

 

글재주가 없어서 글이 깁니다. 죄송합니다. 개인적으로 애정이 있는게임이고 해서 궁금해하시는분들께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다시 한번 말하지만 절대 추천은 못하는 게임입니다. 굉장히 정적인 게임이에요.  

 

밑에 글은 그래도 모르겠다 하시는분들을 위해 조금이나마 간접체험을 해보시라고 써봤습니다.

역시 이것도 귀찮으신분은 패스.

 

--------------------------------------------------------------------------------------------------------------- 

부록 " 죽었다. 부제: 아 어디야 ㅆㅂ"

 

 분대장이 운전대를 잡는다. 두돈반뒤에 올라탄다. 즐거워보인다. 다들 농담을 하며 유쾌한 분위기다. 덜컹거리는 차안에서 바람도 불고 경치도 아름답다. 2분 후 , 지뢰를 밟았다 분대 전멸이다. 

 

 분대장이 HQ에서 리스폰하라고 명령을 하달한다. 본부에 차량이 없다. 걷는다. 계속 걷는다. 분대장이 사주 경계를 지시한다. 10분을 걸었다. 적이 있긴 한건가 싶다. "쉬융" 죽었다. 어서 날아온 총알인지도 모르겠다. 10분을 걷기만 했는데 죽었다. 난 죽어가고 있다. 사방에 연막이다.

"South west two O eight" 누군가가 적의 위치를 확인하자 우리 분대원들이 일제히 사격한다. 그냥 막 쏜다. 조준 사격이 아니다. 일단 쏜다. 있다니까 쏜다. 화면이 점점 빨개져간다. 난 죽어가고 있다. 팀원들이 나에게 메딕을 보내려 안간힘을 쓰지만 그들은 움직일 수 없다. 내 위로 총알이 빗발친다. 죽었다. 리스폰 버튼을 눌르니 대기시간 5분이 뜬다. 응? 5분? 5분이 지났다. 팀원들이 모두 나를 기다렸다. 내가 살아난걸 확인하자 이제 이동한다. 이 ㅅㄲ들 정말 부담스럽다. 우리 엄마가 사람 기다리게 하는거 아니랬는데.. 5명이 그 자리에서 기다렸다. 분대장이 외친다 "OK, Let's go" 좋아 힘을 내보자. "Roger"를 외친다. 

 또 걷는다. 5초 뛰면 힘들다고 헉헉 거린다. 키보드에서 단내가 나는거 같다. 계속 걷는다. 또 걷는다. 

주마등이 스친다. 헤어진 여자친구가 담배좀 끊으라 했는데. 이번 기회에 담배를 끊어야겠다. 

또 걷는다. 저기 시가지가 보인다. 적진 한가운데지만 행복한 감정이 든다. 그래 이제 전투다! 

죽었다. 역시 어디서 쏜진 모르겠다. 이번엔 다행히 메딕이 살려줬다. 다시 걷.. 죽었다. 기관총이다. 

사방에서 "Fuck"이 난무한다. 사방에 적이다. 내 화면이 빨개져간다. 내 안의 누군가가 말을 건다. 

"AL..." 응 뭐라고? "AL..." 잘 안들려 크게 말해봐 "ALT F4" 응!!

 다음 날이다. 이번엔 독일 서버에 들어가봐야겠다. 어차피 다 영어를 쓴다니 상관없겠지. 

두돈반이다. 다들 즐거워보인다. 짜식들 하하. 죽었다. 지뢰다. 분대전멸. 

 걷는다. 죽는다. 걷는다. 죽는다.

 다음 날이다. 내가 왜죽는지 알거같다. 핑 때문이다. 핑이 너무 높다. 역시 그것밖에 설명되지 않는다.

 중국 서버를 가야겠다. 오 좋아 핑 개굿. 총소리보다 쟤들 소리가 더 시끄럽다. 전쟁터가 아니라 한옥마을에 와있는거 같다. ALT F4

 다음 날이다. 그래픽 옵션에서 잔디를 제거하면 멀리 있는 적도 잘보인단다. 역시 다 방법이 있는거지. 

어쩐지. 걷는다. 계속 걷는다. 어?! 저기 능선에 보인다. 이 짜식! 죽었다. 걷는다. 또 걷.. ALT F4 난 성장했다. 이제 망설임없이 ALT F4를 누를 수 있게 되었다. 

글쓴이 truem****님의 최신글
  1. 2019-08-13 11:58 이야기 > "스쿼드"를 구매하셨거나 고민중인 분들을 위한 글(장문주의) *24

  • profile
    greenhuman 2019.08.13 12:09
    글 잘 읽었습니다. 주말 무료 기간때 잠시 플레이 해 본 것 뿐이지만, 동감 하는 바 입니다. ㅎㅎ
  • ?
    truem**** 2019.08.15 16:43

    저처럼 FPS를 좋아하지만 못하시는.. 쿨럭..

  • profile
    SoulMate 2019.08.13 13:05

    글 잘 읽었습니다.

    캐주얼하게 즐기긴 힘들겠지만 복잡한만큼 한번 빠져들면 못헤어나올 정도로 재밌는 게임이네요!

  • ?
    truem**** 2019.08.15 16:45
    딱 그렇습니다. 공부를 하면 재밌는 게임이지요.
  • profile
    한량한낙엽 2019.08.13 13:08

    재미있게 써주셔서 흥미진진하게 잘 읽었습니다.ㅎㅎ

    스쿼드가 온니 멀티플레이게임이라 관심이 전혀 없었는데, 스팀 FPS 게임 중 현실적인 분대전투 게임으로서는 최상위급이라는 말을 들었고, 동시접속자수가 꾸준히 많은 걸 보고 나서 급 관심이 생기더라구요.

    얼리엑세스라 추후 어떻게 변할지도 궁금하기도 하네요.

    후기글 참고하여 구매 고민해보록 하겠습니다.

    글 써주셔서 감사합니다~!

  • ?
    truem**** 2019.08.15 16:46

    얼리엑세스긴 한데.... 아주 기~~~~~~~인 얼리엑세스 중입니다. ㅎㅎ

  • profile
    늑대와향신료 2019.08.13 13:22

    알찬 글입니다. 고민하시는 분들에게 큰 도움이 됩니다!

  • ?
    truem**** 2019.08.15 16:47
    도움이 되셨다면 다행입니다.
  • profile
    무지개애교 2019.08.13 16:18

    장문이지만 끝까지 읽었네요.. 정보 감사합니다 :) 

  • ?
    truem**** 2019.08.15 16:47
    장문주의를 보시고 각오를 하셨겠지만 생각보다 더 길지요? 죄송합니다..
  • profile
    프리맨 2019.08.13 16:32

    정성 어린 글 잘 읽었습니다.

    게임 스타일을 이해하는 데 큰 도움이 됐습니다!

  • ?
    truem**** 2019.08.15 16:49
    그렇다면 정말 다행입니다. 미군뽕 맞고 시작했다가 되려 제 군생활이 생각나는 게임인지라.. 많은 분들이 그 부분 고려해서 구매하셨으면 합니다.
  • profile
    엔틱군 2019.08.13 17:03

    와.. 이런 게임이었군요;;;;

    돌격스타일에 절대적으로 공감하는게.. 

    디비전할때도 방패병으로 플레이하며 닥돌하며 무기맞추는 재미로 플레이했었네요.

    은폐 엄폐보단 이상하게 돌격하는 스타일이 저한테 맞더군요;;;

  • ?
    truem**** 2019.08.15 16:51
    그렇다면 배틀필드5를 추천드립니다. 전장의 느낌은 확실히 좋고 캐쥬얼해서 닥돌스타일 전투가 가능합니다. 단 현대전 매니아시면 비추.

    디비전은 접은지 두어달 됐는데 댓글보니 또 스르르 떙기는군요.
  • profile
    midoram 2019.08.13 19:50

    alt f4는  만능 치트키죠.. 저도 즐겨씁니다. 

  • ?
    truem**** 2019.08.15 16:51
    반갑습니다. 동지. FPS 똥손이시군요.
  • profile
    피자천국 2019.08.14 13:21

    리뷰 잘 읽었습니다. 어떻게 보면 공략이라고도 할 수 있는 글이네요. 플레이하게 되면 꼭 참고하도록 하겠습니다.

  • ?
    truem**** 2019.08.15 16:52

    해보시면 아시겠지만.. 팁이라기도 부족한 글입니다. 게임이 아주 깊습니다.

  • profile
    끙아응가 2019.08.14 14:20

    배필 인서전시는 있고 아르마랑 스쿼드를 살까말까 했는데 이거보니 사야겠네요 (레식도 있네요!)

  • ?
    truem**** 2019.08.15 16:59
    저랑 취향이 비슷하시네요. 저도 아르마 빼고 다 있습니다. 고통은 스쿼드>인서전시>배필 순이지요. 전 스쿼드하다 지치면 조용히 오리진을 킵니다...
  • profile
    끙아응가 2019.08.16 10:48

    전 개돌이 취향인지라(나름! 밀리터리fps 중에는 자제를 하지만... 소용이 없더라구요) 배필을 하던 인서전시를 하던 죽기만해서 난이도(?)랑 상관없이 똑같이 고통과 분노만 얻고 끕니다ㅋㅋ 그래도 FPS충이라 보이면 사고싶어지네요

    아 그리고 아실지 모르겠는데 '이스케이프 프롬 타르코프(타르코브?)'도 해보세요 제가 알기로는 이게 제일 사실적일 겁니다

  • ?
    truem**** 2019.08.16 12:09
    ㅎㅎㅎ 저도 타르코프 했었습니다. 사실적인 수준을 넘어서 진짜 하드코어죠. 불곰국 형들이 만들어서 그런가..
    총 맞고 망신창이되서 절뚝 거리며 탈출할때 쾌감은 최고죠.
    요즘은 깊이있는 게임보단 가벼운 게임들에만 손이 가더군요. 예전처럼 열정이 없어요...
  • profile
    S.T.E.E.L.N.A.I.L. 2019.08.15 02:27

    신춘문예 당선작을 본 양 주옥같은 명문으로 가득한 부록 때문에 막 설치한 이 게임을 미련없이 언인스톨....

     

    (앗 이게 아닌데... ㅠㅠ)

  • ?
    truem**** 2019.08.15 17:16

    아.. 저런.. 이미 구입하셨다면 다시 시도해보세요. 양형들이 기본적으로 유쾌하고 친절합니다. 게임을 이해못해서 티켓을 퍼주는 상황이 아닌 이상 창피를 주거나 욕하지 않습니다. (팀플레이를 안 하는 경우에는 정말 예민하게 반응합니다.)
    실력적인 문제는 다 웃어넘기는 분위기에요. 단 미국서버에서는 먼가 미국놈들 특유의 거만함이 있어서 영어가 서투르면 그걸 꼭 찝어서 웃어대는 놈들이 있습니다. 안 그런 사람들이 훨씬 많지만 기분이 굉장히 나쁘실 수 있습니다. 그래서 유럽 서버 쪽으로 들어가시면 어차피 지들도 영어 잘 못하기 때문에 비영어권인 사람들은 유럽 서버에 많이 모입니다. 미국쪽은 조금만 어색해도 "what?"이 튀어나오지만 유럽 쪽 서버에선 대충 다 알아듣습니다. 서로 모국어가 아니니 그런거 같애요. 그래서 파키스탄이나 다른 지역 애들도 유럽서버에 많이 모입니다.

    1. 분대장은 절대 하지 않을 것(분대장들끼리의 분대채팅 채널이 따로있어서 계속 정보를 교환하고 작전을 제시합니다. 그런데 한 분대장이 소통이 안된다면 바로 강퇴당합니다.)
    2. 평소 FPS 똥손이다 하시면 의무병을 추천드립니다. 연막 까고 분대원들만 살려도 1인분이상입니다. 여타 게임처럼 총이 약하다든가 하지않아요. 어차피 한 두발이면 저 세상이니까요.
    3. 분대장을 졸졸 쫓아다닌다. 어딘지 몰라도 우리 분대원들이 사격을 시작하면 그쪽으로 지향 사격을 시작한다.
    단, 의무병이라면 분대장보다 더 후방에 위치한다. 위험하다면 사격도 하지 않습니다. 이 게임에선 분대원들중 분대장 포함해서 메딕의 목숨이 가장 중요합니다.
    4. 차량은 운전하지 않는다.

    위의 네가지만 지키시면 영어 한마디 못해도 게임 이해도가 떨어져도 충분히 게임 하실수 있습니다.

    강철손톱님이 게임을 지우신 이유는 다른 이유일 수도 있겠으나, 혹시 이런것떄문에 고민하시는 분들은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분류 제목 게임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녕하세요 ITCM 관리자입니다.(게임 추가관련 공지) 21 whals98 07.19 3742 19
공지 관리자에게 쪽지보내실때 참고해주세요!!! whals98 05.08 3467 20
공지 방송관련글 카테고리가 추가되었습니다. 1 ITCM 08.23 4244 20
공지 ITCM 안드로이드 어플 V1.1 15 CMDev 08.10 6933 34
공지 핫라인 개설!!! 24 매양 01.18 8258 38
공지 시디키즈, G2A등 리셀러 정보 글 작성 금지 매양 10.04 9953 27
공지 나눔 글은 나눔게시판을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4 매양 09.26 6353 14
공지 ITCM <스팀그룹> 비공개 전환 안내 및 초대요청 1971 ITCM 08.24 34634 37
꿀팁 [운영자 인증] ITCM 꿀팁정보 모음 (2017/3/16) 33 코코넛먹자 08.05 11438 67
공지 ITCM 내부 규정 안내 - 2017.7.11 UPDATE 65 file ZardLuck 02.05 29258 86
질문 문명6 모드 추천 좀 부탁드릴께요. Aro 08.16 175 0
잡담 누가 러시아키를 왜 싸게 책정하는 걸까? 12 file RedPain 08.16 1143 3
잡담 스팀 온라인 우회등록이 막힌게 아닐까 싶네요 13 XTRA 08.16 1255 1
잡담 코드피아 랜박 기념 갓이터3 후기 4 꾸뽕 08.16 545 1
잡담 보더랜드3 케릭터들 스킬트리 미리 찍어보기 1 file 촉수금지 08.15 464 3
잡담 영화 앤트맨과 와스프 봤는데 4 무나 08.15 547 1
잡담 세인츠로우 신작하고 데드아일랜드 2가 만들어지고 있... 3 Nemesis 08.15 562 4
잡담 디스아너드2 괜히 산 것 같기도 싶고... 2 무나 08.15 505 2
질문 으아 생애 처음 러시아 우회등록 이라는 걸 해봣는데 ... 14 file 접속불가 08.15 1182 1
잡담 답답하네요 4 lunarpach 08.15 516 5
잡담 징징은 과학인가봅니다 19 file XTRA 08.14 898 6
잡담 바하7 골드 2.3이면 살만한가요? 4 -4631 08.14 429 1
잡담 모바일겜 만들고 있었더니 어느새 입대일이 다가왔습... 16 file 넷클 08.14 481 24
잡담 코드피아 관련 글 올려서 옆동네서 1년치 욕먹었습니다. 31 file 엔틱군 08.14 1451 14
질문 에픽게임즈 문상결제 되나요? 4 file Erorr 08.14 418 1
잡담 iOS용 GTA3 와 GTA 바이스 시티 iCloud Fixed 2 file greenhuman 08.13 369 4
잡담 (스압) 핸드폰 지름하고 왔습니다! 12 file ChoJell 08.13 569 12
잡담 한패 제촉글 좀 자제해주셨음 좋겠습니다... 32 RuTel 08.13 1389 75
소개 Humble Monthly 1월 추가게임 - Roombo: First Blood ... 19 file LIKU 08.13 1164 21
잡담 어쌔신크리드 오디세이 유플판은 시즌패스 할인한적 ... 4 hslhs**** 08.13 303 2
잡담 디아블로3 시즌 보관함 달성까지 도와주실 분 계실까요? 11 나무노래 08.13 481 0
잡담 the Count Lucanor 해보신분? 4 상괭이 08.13 237 3
잡담 "스쿼드"를 구매하셨거나 고민중인 분들을 ... 24 truem**** 08.13 673 13
꿀팁 [종료] BATTLETECH - Mercenary Collection 가격오류 ... 16 file ♚게드 08.13 823 17
잡담 코마 2 트레일러 공개. 2 hud8614 08.13 207 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463 Next
/ 2463
CLOSE

SEARCH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