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313 추천 수 4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Hozier - Take Me To Church

 

 

 

 

 

 

여러 오픈월드를 진행해나가는 가운데 쌓여가는 퀘스트 마크에 벗어나고

생각을 종종 하게 되는 요즘. 화끈한 액션 싱글 FPS 게임들이 끌리긴 하더군요.

그래서 여러 총 겜들 중에 최근에 다시 해보지 않은게 어떤 것이 있는가

잠깐 생각을 해보았는데, 그 중에 Battlefield 4 가 있다는걸 상기해냈고

고민할 것도 없이 다시 설치부터 해본 뒤 싱글을 돌려보게 되었습니다. ㅋ

 

그렇게 다시 찾아가게 된 BF4. 프로스트 바이트 엔진이 보여주는

물체 파괴 효과와 끊임없이 귀를 강타하듯 울려퍼지는 전투의 소음은

타 게임에서 보기 힘든 현장감을 제공하였고, 덕에 다시 해보는

캠페인에도 불구하고 꽤 몰입하며 즐길 수 있었습니다.

 

 

 

 

sd20.jpg

 

BF4의 싱글 캠페인은 전작 BF3 의 모습보단 BF: Bad Company 2 과 닮아있는데

 

 

 

 

 

BFBC2Game 2017-01-21 00-42-11-96.jpg

 

넓은 전투구간을 주고, 거기서 재주껏, 마음껏 벽과 건물들을 부수며 통과하고

적들을 처치하는 방식이나

 

 

 

 

 

BFBC2Game 2017-01-21 09-33-06-19.jpg

 

sd95.jpg

 

BFBC2 (위), BF4 (아래)

무기 언락방식에서 유사점이 있는걸 확인할 수 있었던 BF4

 

 

 


 

수년만에 다시 찾아간 BF4이었지만, 하면서 느낀 점은 그때와 크게 다르지 않았습니다.

여러 느꼈던 점 중 하나가 바로 BF4 캠페인은 BF3보단, BFBC2 와 닮아있다는 것이었죠.

이는 아무래도 캠페인 내 게임 플레이 방식, 무기 언락 방식의 유사함 때문인듯 싶었습니다.

 

BF4 의 캠페인은 BF3 이나 콜옵처럼 일자형 구조긴 하나, 일부 구간에서는

플레이어를 넓은 전장에 던져주고 알아서 해결해보라는 식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BFBC2 때 처럼 마찬가지로 여러 건물과 옥상, 벽, 엄폐물을 이용하고, 가로지르며,

필요에 따라 파괴하면서, 자신의 경로를 만들어 나갈 수 있죠.

 

무기 언락 시스템의 경우 캠페인 중간 중간마다 탄약박스가 놓여져

있어 탄약을 보충하거나 자신의 무장을 바꿀 수 있으며, 캠페인 마다

언락할 수 있는 무장들이 있는데, 이런 방식은 BFBC2에서도 볼 수 있었죠.

그런 점 때문에 BFBC2 를 하는 느낌을 많이 받았었습니다.

 

한편, BFBC2 와 비슷한 느낌을 받음과 동시에 다른 게임이 생각나기도 했는데

바로 FIFA 였습니다. 뜬금없는 이야기로 들릴 수 있겠지만, 캠페인을 해보신 분들은

이 게임의 인공지능이나 사격이 얼마나 엉성하신지 알고 계실거라 생각됩니다.

 

 

 

 

 

 

163de606310485ac8.gif

 

총을 들고 수류탄으로 축구를 하듯 필드를 종회무진하는 BF4 의 인공지능

그런데 AI의 위치사수 수준은 자동문 급이라 플레이어에게 가중되는 혼란은 꽤 큰 편.

 

 

 

 

 

fifa.PNG

 

BF3 시절때 부터 피파의 AI를 참고한듯 싶긴 하다만..... ㅋㅋ

출처 :

http://twvideo01.ubm-us.net/o1/vault/gdc2012/slides/1_Visual%20Arts%20Track/Animation%20Methodology%20for%20Battlefield%203.pdf

 

 

 

 

 

163de600532485ac8.gif

 

전선이 형성되지 않고, 혼선되는 이유는 AI의 BB탄 사격 피해량도 한 몫하는데

 

 

 

 

 

 

Call of Duty Modern Warfare 3 2018.06.15 - 15.29.05.04.DVR.mp4_20180615_153027.gif

 

사진은 Call of Duty: Modern Warfare (2011)

 

옆동네 게임처럼 근접 사살 기능이라도 넣어줬다면 그런 일이 줄어들지 않았을까

 

 

 

 

BF4의 겉모습은 상당히 화려하고, 강렬하여 첫 미션 정도를 즐기면서

'그래, 이게 게임이지!' 를 외칠 수 있지만 이후 게임이 보여주는 3~5시간 속에서

드러나는 게임의 여러 실망스러운 점 때문에 점점 '그래, 이건 게임이지' 로 변하게 됩니다.

BF4의 캠페인에선 특히 AI 부분에서 상당히 아쉬운 모습이 보여지기도 했습니다.

 

BF4는 BF3의 자유도나 통제권이 거의 없는 일자형 진행을 조금이나마 탈피하고자

멀티에서 사용되는 기능들을 조금 가져와 분대 시스템을 캠페인에 녹여놓은 뒤

비교적 드넓은 전장과 유동적으로 변화되는 물품들과 가지고 놀 수 있는 탈것

등을 마련해놓은 후 플레이어를 맞이했죠.

 

그런데 문제는 AI 행동의 완성도가 BF4의 겉모습 만큼을 따라가지 못했고

그런 어긋남 때문에 게임의 몰입도가 추락하는 상황을 막을 수 없었습니다.

자꾸만 뚫리는 후방, 적군에게 거의 먹히지 않는 아군 사격, 적 아군 할거 없이

시전하는 개돌 등의 문제로 이게 도대체 배필인, 피파인지 헷갈리게

되곤 하더군요. 다들 정신없이 움직이는데, 딱히 도움되는건 거의 없고

플레이어만 가쁘게 움직여야 하는 상황이 좀 아쉽기도 했습니다. ㅋ

 

모르겠습니다. 어쩌면 제가 가장 높은 난이도로 게임을 진행해서

저렇게 동료들의 사격 데미지가 낮게 설정되었는지도요.

다만 그렇다 하더라도, 적들이 필드를 종횡무진 하면서

플레이어를 교란하는데 적어도 옆동네 게임 처럼 동료들에게

근접 사살 기능이라도 넣어줬다면 어땠을까 하는 아쉬움이 들었습니다.

 

서로 두 세 발자국 거리를 두고 둠 마냥 피 펑펑 터트리며

사격하고 있는 꼴을 보자니 참 헛웃음 밖에 나오질 않더군요.

 

 

 

 

 

 

sd26.jpg

 

sd77.jpg

 

sd47.jpg

 

그래도 초반 연출의 흡입력, 눈을 가득 채우는 화려한 시각 효과, 한글화는

게임을 계속 진행하게 해주는 원동력이 되주는 편.

 

 

 

 

 

 

sd2.jpg

 

sd3.jpg

 

sd4.jpg

 

sd5.jpg

 

sd6.jpg

 

sd7.jpg

 

sd9.jpg

 

sd10.jpg

 

sd11.jpg

 

sd13.jpg

 

sd14.jpg

 

sd15.jpg

 

sd16.jpg

 

sd17.jpg

 

sd18.jpg

 

sd21.jpg

 

sd23.jpg

 

sd24.jpg

 

sd31.jpg

 

sd32.jpg

 

sd34.jpg

 

sd36.jpg

 

sd38.jpg

 

sd41.jpg

 

sd43.jpg

 

sd44.jpg

 

sd45.jpg

 

sd53.jpg

 

sd55.jpg

 

sd56.jpg

 

sd57.jpg

 

sd59.jpg

 

sd60.jpg

 

sd61.jpg

 

sd62.jpg

 

sd64.jpg

 

sd65.jpg

 

sd66.jpg

 

sd68.jpg

 

sd69.jpg

 

sd70.jpg

 

sd72.jpg

 

sd73.jpg

 

sd76.jpg

 

sd78.jpg

 

sd80.jpg

 

sd82.jpg

 

sd85.jpg

 

sd88.jpg

 

sd89.jpg

 

sd92.jpg

 

sd94.jpg

 

sd96.jpg

 

sd97.jpg

 

sd100.jpg

 

sd101.jpg

 

sd103.jpg

 

sd108.jpg

 

sd109.jpg

 

 

 

일단은 사진이 많아서 다음 글에 이어서 적어보도록 하겠습니다.

이렇게 해놓고 사실 미뤄진 사진 글들이 남아있긴 하지만요. ㅋㅋ;

차근차근  줄여 나가봐야겠네요.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모두들 불금 보내시길 XD

글쓴이 NAMENAME님의 최신글
  1. 2019-10-06 11:33 이야기 > [49.5MB] 잊기전에. 사라지기 전에. *4
  2. 2019-08-31 04:49 이야기 > 과거 스팀관련 잡설 *32
  3. 2019-06-29 08:25 이야기 > 블리자드 기어 스토어 구매후기.Fedex *6
  4. 2019-06-17 00:54 이야기 > [46.1MB/COD:BO4] 돌아서는 마음, 뒤돌아서 보는 풍경. *4
  5. 2019-05-12 04:49 이야기 > [49MB/COD:BO4] 봇전. 8년 간의 발전 *2

TAG •

Who's NAMENAME

profile

 

위 커뮤니티는 ITCM & 회원과 함께 만들어가는 커뮤니티 입니다.
언제나 즐거운 장소가 되길 바라며..
COPYRIGHT© 2017 BY ITCM. ALL RIGHTS RESERVED.

  •  
  • facebook
  • twitter
  • google
  • STEAM
▼ 펼쳐 보기
  • profile
    몽까찌 2018.06.15 19:26
    스압적으셔야할듯ㅋㅋ
    리뷰잘봤슴다

List of Articles
분류 제목 게임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녕하세요 ITCM 관리자입니다.(게임 추가관련 공지) 21 whals98 07.19 6784 20
공지 관리자에게 쪽지보내실때 참고해주세요!!! whals98 05.08 5646 20
공지 방송관련글 카테고리가 추가되었습니다. 1 ITCM 08.23 7217 20
공지 ITCM 안드로이드 어플 V1.1 15 CMDev 08.10 9961 34
공지 핫라인 개설!!! 24 매양 01.18 11249 38
공지 시디키즈, G2A등 리셀러 정보 글 작성 금지 매양 10.04 12186 28
공지 나눔 글은 나눔게시판을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4 매양 09.26 9328 14
공지 ITCM <스팀그룹> 비공개 전환 안내 및 초대요청 1983 ITCM 08.24 42298 37
꿀팁 [운영자 인증] ITCM 꿀팁정보 모음 (2017/3/16) 33 코코넛먹자 08.05 16098 67
공지 ITCM 내부 규정 안내 - 2017.7.11 UPDATE 65 file ZardLuck 02.05 32981 86
잡담 시즌14가 시작되었으나 6 나무노래 06.15 361 7
잡담 [방송종료][대모임] 디아3 시즌14/ 디비전 방송합니다~ 대모임 06.15 125 0
잡담 으.... 피파18 4경기 정도 다시 해야하네요 -_ㅠ 6 rusiyan 06.15 215 6
잡담 험블 2k 만들기번들 가격오류 3 file funker 06.15 985 2
모집 The Red Strings Club 한글화 검수인원 2차 모집 1 file LSW 06.15 336 12
스샷 [45.8MB] 머리를 비우기 위해. 생각이 사라지는 게임으로 1 file NAMENAME 06.15 313 4
소개 어크 오디세이 스파르탄 스타터팩 받기 3 file 암드야아프디마 06.15 828 12
소개 저스트 댄스 2019 공식 한국어화 3 file Nemesis 06.15 462 6
잡담 다이렉트 게임즈만의 필수 구입 게임은 뭐가 있을가요 10 쵸파 06.15 1148 2
잡담 요 근래 다잉라이트를 자꾸 세일하고 팔아먹고 한다 ... 3 노잼마스터 06.15 585 2
소개 더 디비전 'Shields' 1.8.2 업데이트 (+디비전 2 보상) 9 file Nemesis 06.15 1048 8
잡담 똑같은 게임을 2번이나 살뻔했네요 ㅋㅋ 7 Nemesis 06.15 755 3
잡담 불법복제와 스팀 29 file 반디멍멍 06.15 1883 21
질문 친구들이랑 같이 할만한 멀티 게임 추천 좀 부탁드립니당 5 요얀 06.15 22568 2
잡담 chrono에서 slay the spire 37% 할인하네요 나남 06.15 375 3
잡담 카드 뱉고있습니다. 6 file 라오우 06.15 672 7
소개 [E3 2018 기념] 닌텐도 E샵 할인 file Nemesis 06.15 745 7
잡담 세이브 파일이 날아갔네용.. 10 file 호박장군 06.15 508 3
잡담 이번 히오스 친구랑 플레이 퀘스트 깨실 분? 3 file 나무노래 06.15 361 3
잡담 최근 생각난건데. 2 file 그루틴 06.15 393 1
질문 타이탄폴 2 구매 질문드립니다 10 코병레이져 06.15 678 1
잡담 s7 발열;;; 5 나영수 06.14 644 0
잡담 윈도우 7은 이제 진짜 보내줘야하는군요 10 Swany 06.14 2082 1
잡담 헉 스팀 친구 숫자가... (19)금 3 file Erorr 06.14 681 4
잡담 애니 - 소녀가장 (Breadwinner, 아프가니스탄의 눈물) file Raingray 06.14 297 4
Board Pagination Prev 1 ... 292 293 294 295 296 297 298 299 300 301 ... 2485 Next
/ 2485
CLOSE

SEARCH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