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1112 추천 수 9 댓글 4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요즘들어 총질에 맞들이고 인생 처음으로 경쟁전(PVP)도 해보자는 생각에, 추천 받았던 몇몇 게임들을 살펴보고 있어요. 주로 유튜브에서 동영상을 찾아서 본다거나 트위치에서 생방송을 보는 형태로, 이 게임이 나에게 맞을지 내가 할 수 있을지 살펴보고 있죠.

 

 

그런데 말이에요. 왜이리 어려워만 보이는지 모르겠어요. 분명 전에는 이정도는 충분히 이해하고 곧잘 했던 것 같은데 말이에요. 어쩌다 이리 되었는지 모르겠지만, 어려워 너무 어려워...

 

 

- 오버워치

 

블리자드의 게임 답게 그래픽은 먼저 마음에 들어요. 캐릭터들도 하나같이 매력적이라 끌려요. 귀여운 녀석들에 제법 멋져보이는 녀석들까지, 그런데 뭔가 정신이 없네요. 룰도 다양한거 같고 소수가 팀으로 나뉘어 싸우는 형태라 못하면 바로 티날 것 같아 걱정이 되네요. 더군다나 경쟁전과 채팅이 가능하면 나오는 문제점인 비방 채팅이 부담스럽군요.

 

 

- 레인보우 식스 시즈

 

제가 좋아하는 유비소프트 게임, 그래픽과 캐릭터 모두 마음에 듭니다. 그런데, 룰이 보던 게임들 중에 가장 어려운 거 같아요. 거기다가, 혼자 매칭걸어서 해볼 수 없는 게임 같아요. 각각의 역할도 명확한거 같고, 맵에 대한 이해도 높아야 하고, 직업군에 대한 이해도 높아야할 것 같은데, 혼자 매칭 걸어서 해야하는 제가 할 수 있을지 걱정이네요.

 

 

- 콜오브듀티 월드워2

 

게임을 사본적은 있어도 해본적은 없는 바로 그 시리즈. 그래픽은 최근 출시작 답게 좋아요. 영상으로만 본 룰도 가장 심플한 것 같고, 죽어도 부담없이 바로 다시 참여하여 즐길 수 있는 게임 같아요. 그런데 왠지 금방 질릴 것 같은 느낌이기도 해요...

 

 

pvp는 관심도 없던 저인데 왜 갑자기 관심을 가져서 여기저기 구경만하고 있는지.. 오늘도 고민좀 해보고 연말에 하나쯤은 해볼 것 같아요. 나중에 해보게 된다면 pvp 해본적도 없는 사람이 즐겨본 경험을 공유해 볼께요.

 

글쓴이 요리왕토토로님의 최신글
  1. 2017-12-23 15:33 이야기 > 스타워즈 배틀프론트2 재미있네요. *6
  2. 2017-12-22 19:07 이야기 > 드디어 스타워즈를 *2
  3. 2017-12-22 11:27 이야기 > 오버워치 눈이 핑핑 돌아요. *10
  4. 2017-12-20 19:16 이야기 > 상자깡을 포기해요. *37
  5. 2017-12-19 13:49 이야기 > 히오스 처음으로 해봤어요. *28

  • profile
    RideOnTime 2017.12.17 10:56

    지금 와서 아무리 세일해도 오버워치는 비추천합니다. 경쟁전 돌리면 패작, 트롤러, 욕설유저가 12명중에 1/3은 항상 껴있는 것 같아요. 최상위권 유저들 글이나 방송보면 다시 핵유저도 많이 생겼다고 하네요. 캐릭터들도 매력적으로 보이지만 실제 게임에선 성능 때문에 절반도 안 쓰입니다. 심지어 최근에 열린 오버워치 리그 선수가 대리게임으로 적발 되었는데 자격 정지는 개뿔 30경기 출전 제한으로 끝나서 대리 유저도 프로게이머 하는 상황까지 일어났어요.

    경쟁전 안하고 빠른대전만 하면 되지 않냐고 하는 말도 많은데 제 경험상 그건 오버워치 초창기때나 하던 말이지 지금은 빠대하면 빠대하는대로 스트레스 받습니다. 빠대라도 최소한 열심히 하기라도 해야하는데 초반에 조금 밀린다 싶으면 그냥 던지거든요. 열심히 해보죠 라고 팀원에게 말하면 되돌아오는건 욕설 뿐입니다.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7 11:00
    역시 경험에서 우러나오는 조언은 다르네요. 영상보면서도 조금 걱정되었는데 아무래도 오버워치는 다음 기회로 미뤄야겠네요.
  • profile
    vitamin 2017.12.17 17:02
    저도 오버워치는 비추에요.... 패작 트롤 대리 부캐 때문에 정상적인 랭크게임을 할 수가 없습니다.... 배그 추천요ㅠ
  • profile
    crys 2017.12.17 11:02

    아무래도 팀게임이면 정해지는 역활이 몇개 잇죠..

    그러다보면 어려워지는건 사실..

     

    오버워치 아직 하는사람들은 많은데 거의 즐겜러 처럼 하는듯..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7 12:28
    오버워치 눈으로는 매우 즐거운데, 몸과 머리가 못따라가는 느낌이에요. 으아 고민만 늘어간다~~
  • profile
    코병레이져 2017.12.17 11:04
    배그하시죠. 엄청 재밌습니다. 특히 친구들과 하면요.
    콜옵 빼고 오버워치랑 시즈 둘 다 해봤는데 이제 와서 오버워치는... 그래도 기본 게임성은 재밌으니 인터넷 괜찮으시면 북미 서버에서 즐기시죠.
    시즈는 너무 어려워요... 재밌는데 ㅡㅡ 배그보다 어렵습니다. 배그도 충분히 어렵지만요.
    혹시 막 달리면서 자유롭게 쏘는 것을 원하시면 배틀필드 추천드립니다. 탁트인 맵과 대규모 전투에 총도 막 쏘니깐 재밌어요.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7 12:29
    함께할 사람이 없어요 ㅠ_ㅠ 배그는 이상하게 끌리지 않더라구요 이유를 모르겠어요. 배틀필드는 확실히 끌리지만, ea 게임은 이제 그만 살려구요. 한글도 아닐테고
  • profile
    코병레이져 2017.12.17 13:27
    안한글이고 EAT ALL... 맞는 말씀이십니다.

    배그는 2시간 안에 3판 정도 해보시고 아니다 싶으시면 환불 하세요. 저도 처음엔 별로 안 끌렸는데 솔로만 90시간 넘게 했습니다.
  • profile
    한월나인 2017.12.17 11:42

    삶에 지친거죠.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7 12:30
    그럴지도 모르겠네요.
  • profile
    찌부리짜부리 2017.12.17 12:06
    저도 여태 경쟁이란거에 두려움도 많고 어려워보여서
    제대로 된 경쟁전은 옵치로 처음 해봤었어요
    한때 정말 옵치에 푹 빠졌었는데 솔직히 이젠 추천
    못 드리겠어요ㅠ.ㅜ

    옵치 떠나고 배그 사서 넘어왔는데 감히 말하자면
    여태 제 겜 인생 중에 가장 스트레스 없는 팀겜이라고
    생각중입니다 ㅋㅋ 재미는 말할것도 없구요
    디코로 지인들이랑 수다 떨면서 하다가 적 만나면
    진지하게 합 맞춰서 적 스쿼드 쓸어가면서 치킨
    뜯으면 그것만한 재미가 없어욧+_+

    다른겜이랑 다르게 1등을 못해도 재밌습니당 헿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7 12:30
    배그 공통적인 의견이 스트레스가 없다라고 하시네요. 그점은 정말 끌리는 부분이에요.
  • profile
    crys 2017.12.17 12:45
    카카오나 스팀이나 핵이 제일 스트레스 받는 요인이라는점과..
    초반에 적응벽이 좀 높아진거 같다는점이 요즘은 눈에 띄죠
    뒤에건 프로가 출현하면서 어쩔수 없는측면은 있지만..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7 14:17
    배그에 핵이 많은가 보네요? 핵 관련된 글들이 많더라구요.
  • profile
    암드야아프디마 2017.12.17 13:21
    다른거 다 필요없고 97등으로 죽어도 게임에 참여만 했다면 포인트는 최소 30은 주니 심리적 보상감이 충족되는 것 같습니다.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7 14:17
    저 같이 잘 못하는 친구에게는 최고의 조건이네요.
  • profile
    백전이패 2017.12.17 13:45

    시즈 혹시 같이 하실 생각 있으시면 Backstabbber(유플) 친추 주세요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7 14:17
    백전이패님 아직 구입하진 못했어요.
  • profile
    라네요 2017.12.17 13:52

    배그는 싸움을 최대한 피해도 10등 안에 들 확률이 높습니다

    배그는 솔로 일 때 남탓할 일이 없이 혼자 죽으면 새 게임을 하면 됩니다

    배그는 듀오 일 때 친구일 경우 서로 싸워도 누가 뭐라 하지 않습니다

    배그는 스쿼드 일 때 각자 차량 하나씩 타고 드라이브 다녀도 재밌습니다

     

    * 배그는 풀 숲에 엎드려 있다가 지나가는 유저 뒤통수를 치는 재미가 쏠쏠합니다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7 14:18
    특징을 쉽게 풀어주시니 머리에 쏘옥 들어오네요. 갑자기 급 땡기는데요
  • profile
    흐으으음 2017.12.17 14:22

    머리가 나빠진게 아니라..

     

    늙어서 그런 겁니다. ㅠㅠㅠㅠㅠ

     

    저도 그래요..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7 19:59
    으아 그렇게 쏘옥 찌르시다니 ㅎㅎ
  • profile
    Raingray 2017.12.17 15:43

    개인적으로는 인생에서 가장 재밌게 즐겼던 것은 언리얼 토너먼트(물론 랜 플레이였지만요), 배틀필드 온라인(없어졌어요. ㅠ.ㅜ), 배틀필드 3, 4(아직 활성화중입니다만 이제 추천은 못 드리겠어요. 유저들 직접 관리 서버 시스템도 맘에 안들고요.), 오버워치(초반만)입니다.

    하지만, 이제 더 이상 멀티플레이를 원하지는 않습니다. 왜냐하면, 너무 큰 현실적 스트레스이기 때문입니다. 모두가 함께 즐겁게 하는 플레이따위는 바라지 않습니다. 정당한 룰안에서, 조금만 지켜지는 매너만.을 바라지만, 그것은 더 이상 바랄 것이 아닌 것 같다는 비관 때문입니다. (시스템 자체도 그렇게 유지 관리될 뿐이고요.)

    이것은 머리 문제가 아니라, 가상 현실에 파고들어 만연되는 혐오와 비매너, 그리고 승리와 실적 위주의 사회적 인성과 인간 관계성에 대한 스트레스 때문인 것 같습니다. 좀 더 나쁘게 말씀드리자면, 살면서 필요한 마지막 것이 기대를 갖지 말자인데... 사회 혹은 인간 관계에서 인간의 선을 지키는 것이 제 나름대로의 인간성에 대한 마지노선적인 기대였는데... 그것조차 너무 큰 기대가 아니었나하는 생각과 반성 마저 듭니다. (인간의 본성 문제일까요?)

    그나마 히오스 AI 플레이, 오버워치 AI 플레이, 하스스톤 싱글 플레이는 나름 보상도 주어져서(오버워치는 제외) 재밌습니다~ ^^;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7 20:01
    그러게요. 저도 비슷한 느낌 때문에 와우도 파판14도 접고 싱글 게임만 즐기는데, 요즘은 짧게 즐기는 pvp 게임이 끌리더라구요. 그래서 해볼까 하는데, 비매너나 욕설이 늘 부담 되네요.
  • profile
    2017.12.17 16:22
    이제는 사람대 사람 게임은 힘들어요ㅡㅡ;;;

    그냥 싱글 게임이 속 편하더라고요.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7 20:02
    저도 늘 싱글 게임만 하는데, 갑자기 끌리네요.
  • profile
    ThurSDay 2017.12.17 17:05

    PVP게임이 항상 그렇죠 ㅠㅠ

     

    특히 FPS는 경쟁의 연속이다 보니, 몇년 잡고 할 거 아니면 싱글겜해야 재밌을 것 같습니다.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7 20:02
    그래서 잠깐 잠깐 즐기는 형식으로 해볼까 하는데 어떻게 될지 모르겠네요.
  • profile
    ThurSDay 2017.12.17 20:51
    하이퍼 FPS는 더 힘드니 갓-겜 배틀그라운드를 합시다!
  • profile
    Harp 2017.12.17 18:34

    PVP FPS겜이 소위 샷빨이라는게 영향이 크다보니 어려울 수도 있죠.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7 20:03
    실력에 의한 스트레스는 덜한데 말에 의한 스트레스가 커서 고민되요
  • profile
    Ulla 2017.12.17 18:43

    오버워치 전 그래서 아메리카 서버 가서 합니다. 여기도 이상한 녀석들이 없진 않지만 그래도 아시아섭보다 청정입니다. 배그는 너무 긴장감이 넘치고 허무해서 잘안하게 되네요. ㅠ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7 20:03
    아 북미서버 그런 방법이 있군요? 서버를 선택 가능한가보네요? 핑은 어떤가요?
  • profile
    도그장 2017.12.17 21:17

    오버워치....fps 에 힐탱딜 개념이라 너무 힘들어서 초반때 엄청 하다가 포기햇고...

    렌보우는...혼자서 하기엔 매우 하드한 느낌이...물론 아는분들과 하면 재밋지만 말이죠...

    빠대 햇다간 방어인데 공격 나가는 사람은 물론 이고...간혹?가다가 한번씩 하면 엄청 재밋드라구용

    콜옵은...지금 별5개 원수 달고 잠시 쉬는중인데..순간적인 반응속도를 요구하는 겜이라..물론 제 생각

    이지만요...콜옵하면서 반응속도와 무기 발사속도만 잇다면..정말 재밋는겜이죠!!!1는 개뿔....

    핵만나면 답이 없더라구여....핵 떄문에 지쳐서 요즘은...약간의 봉인을....

    이 셋중엔 그래도 레인보우가 아는분들이랑 하기엔 젤 좋은겜 같습니다!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7 21:26
    같이 할 사람이 없다는게 문제네요. 레인보우 혼자 매칭해서는 재미 느끼기 힘들려나요... 콜옵은 이상하게 추천하는 분들이 별루 없더라구요.
  • profile
    도그장 2017.12.17 21:39

    같이 할 사람이....쥬륵 ;ㅁ;...
    저도 친추된분중 1분 말고는 없어서 혹은 같이 하거나 저 혼자 하긴 합니다만은 ;ㅁ;...
    확실히 팀 협동을 요구하는지라...혼자 하면 많이 괴롭죠 ....아니..많이 괴롭습니ㄷ...
    콜옵같은 경우엔....아마도 핵유저가 판을 쳐서 그럴꺼라 생각합니다....거의 3판에 1판은 만나거든요...
    핵 수준이...fps 에서는 거의 불가능에 가까운....무쌍을 찍어버리기 떄문에...핵유저가 잇으면
    겜은 못하는 수준이 됩니다..그래서 저도 콜옵구입은 ....핵유저를 어느정도 견딜수잇는지...

    그게 아니시라면..개인적으로 격하게 막고 싶네요..

  • profile
    세상은원래이래 2017.12.18 07:10

    팀  끼리의 경쟁전에서 사람과의 관계가 또 다른 스트레스가 되죠.

    같은 게임 좋아하는 친구가 있다면 얘기가 다르지만.

    (그전에 재미없는 게임도 같이 웃으면서 잡담하고 플레이 하면 재미있죠.)

     

    저는 대전게임을 좋아해 대전하면서 사람과의 문제가 생겨나고 하죠.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8 10:57
    저는 대전 게임 자체를 즐기지 않는 스타일이라 경험이 전무해요. 그래서 시작해보려는 지금 고민만 커지네요.
  • ?
    다크주얼 2017.12.18 09:20

    오버워치..

    트롤이 없다는 가정하에 플레이하면 내가 열받는 상황이 없을까? 상상해봤는데..

    점수에 목 말라있고 패배했을때 남 탓하고 열받고 아쉬워하는 상황은 똑같을 것 같아요.

    매번 이기진 않을테니까요.

    트롤은 어느 게임에나 있고 이 게임이 트롤 하나가 정상인 여럿을 압도하는게 맞지만

    지금 할인가격이면 해보는게 옳다고 생각합니다.

    위에 댓글 다신 분들 아무도 게임이 재미없다고는 안합니다.

    팀게임이라 사람상대가 스트레스라는거지요.

    하루 2~3판 즐겜하면 1시간정도 소요되는데 이 정도면 그다지 스트레스 안받습니다.

    트롤 무섭다고 LOL을 경험하지 못한 사람한테 아예 패스하라고 하는 것도 좀 그래요.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8 10:58
    깜빡하고 있던 다른 시각을 알려주시다니 답답함이 좀 풀리네요. 시작도 하기전에 고민만 하고 있던거 같네요.
  • ?
    다크주얼 2017.12.18 11:25
    저도 오버워치 하지만 부정적 댓글 다시는 분들 마음은 충분히 이해합니다.
    겜은 충분히 잘 만들었고 재밌는데 운영이 아쉽다는 안타까움의 어필이라고 봅니다.
    상위티어 가려면 채팅이나 보이스 하면 좋지만
    그런데서 스트레스 받으시면 챗창하고 보이스 들어가자마자 클릭 한 번으로 off됩니다.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8 11:58
    일부러 게임 망치는 사람을 제외하면 채팅이나 음성을 닫고해도 되는군요. 심플한 해결책이네요.
  • profile
    종달 2017.12.18 10:24
    시지는 진짜 군대 특수부대같더군요 병과에 맞춰 효율적인 방어법에 맞춰 행동 하면 될겁니다. 저도 싱글 캐주얼러인데 진짜 소위 고의 트롤링만 아니면 다들 그려러니 합니다. 물론 뭔가불편함을 느끼는 분은 캐주얼에서 조차 랭킹전 하시는거같아 그쪽은 매칭도 안하지만요 디스코드 모임중 큼직한데 들어가셔서 가볍게 배워가며( 유튭에 공략 영상 많습니다 아는 중상 플레이어도 유튭에서 배웠다는군요 -90시간 밖에 안했는데 클랜에서 스카우트 하고 싶다고 했으니...)하시는게 스트레스 덜받습니다
  • profile
    요리왕토토로 2017.12.18 10:59
    어제 시즈 트위치에서 계속 봤는데 진짜 같더라구요. 아는 분들과 함께 하면 재미있게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말씀처럼 영상도 보고 커뮤니티도 찾아보고 해야겠어요.
  • profile
    종달 2017.12.18 11:30
    사족을 달자면 다른 슈팅게임과 같은 라인이란게 시지에는 없습니다. 내라인은 내가 개척한다는 느낌이 강해요 파괴 가능한 지형이 많아서 작정하면 어느곳이든 킬이 가능합니다. 드론같은거로 적 위치 확인하고 핑없이 월샷도 하는걸 봤으니 까요

List of Articles
분류 제목 게임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ITCM 안드로이드 어플 V1.1 12 CMDev 08.10 1981 33
공지 핫라인 개설!!! 24 매양 01.18 3271 37
공지 시디키즈, G2A등 리셀러 정보 글 작성 금지 매양 10.04 4087 25
공지 나눔 글은 나눔게시판을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4 매양 09.26 1966 12
공지 ITCM <스팀그룹> 비공개 전환 안내 및 초대요청 1282 update ITCM 08.24 18673 24
꿀팁 [운영자 인증] ITCM 꿀팁정보 모음 (2017/3/16) 32 코코넛먹자 08.05 5961 63
공지 ITCM 내부 규정 안내 - 2017.7.11 UPDATE 62 file ZardLuck 02.05 23012 84
잡담 한 아이를 보았습니다. 13 newfile 킬러조 01.16 267 12
잡담 고고발 X겜 체험 방송 1 new 뫼한 01.16 107 4
잡담 하드 뻑난거 복구하긴했는데 3 new tre777 01.16 162 3
영상 레이싱 게임 대회 방송 안내 ( 아세토 코르사 리그 ) new GaRoD 01.16 53 1
질문 오리진 기존 하드에 설치된 게임 불러오기 어떻게 하... 1 new 건빵 01.16 104 1
잡담 [트위치] 1000상계 오버워치/ 공포게임 언틸던 방송합... new 대모임 01.16 47 0
질문 히어로 시즈 이거 한글 아니었나여 5 new 쵸파 01.16 275 2
잡담 앙빅 벌칙 5성 도전기... 1 new 드라마시티 01.16 126 4
잡담 (루머)닌텐도 스위치 + 넷플릭스 앱 지원? 1 newfile Nemesis 01.16 197 1
일상 화장지를 잘 만드는 기업 2 newfile RuTel 01.16 298 6
영상 [CSO] 역대급 근하신년 무기 소개 영상 7 new 박성혁 01.16 1221 3
잡담 친추 해주셨던 분들을 죄송스럽게도 모두 정리했습니다. 25 newfile Hitomi.La 01.16 821 18
잡담 그러고 보니 오늘이 롤챔스 개막이군요. 2 new 01.16 134 2
잡담 서든어택2가 망한 진짜 이유 11 newfile 주인공 01.16 669 8
소개 파이널판타지15 PC버전 출시일 공개 트레일러 10 newfile 코코넛먹자 01.16 420 4
소개 PS4, 3종 타이틀로 구성된 새로운 HITS 번들 16 newfile 가쯔나베 01.16 419 5
질문 친구 4명이랑 같이 할만한 게임 있을까요? 24 new 드그드득 01.16 369 2
잡담 아오.. 미친짓 했습니다; 21 new Rs 01.16 383 14
잡담 폴아웃4 엔딩 봤습니다 10 new 스팀중독 01.16 289 3
잡담 미래에는 컴퓨터 AI한테도 열등감을?! 5 newfile HAPPYVIRUS 01.16 282 5
잡담 1.3k 달성, 배그 및 일상 이야기, 사족 5 newfile 암드야아프디마 01.16 190 12
질문 steamgifts 나눔 삭제 후 나눔 갯수 복구에 대한 질문... 4 new silver120 01.16 208 2
잡담 스팀 과부하 해결 했습니다.... =_ㅠ 15 newfile rusiyan 01.16 446 8
잡담 hacknet 진짜 재밌네요 18 update 코병레이져 01.16 366 10
스샷 폴아웃 4 근황 11 updatefile LuciDio 01.16 531 1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10 Next
/ 2010
CLOSE

SEARCH

CLOSE